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비상진료에 따른 병·의원 이용안내 페이지로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본문

KTV 국민방송

장마철 피해 줄이려면···"피해 우려지역 사전 점검"

정책현장+ 일요일 10시 40분

장마철 피해 줄이려면···"피해 우려지역 사전 점검"

등록일 : 2023.07.02 14:46

김유리 기자>
실종자를 찾기 위해 구조대원들이 하천을 샅샅이 살핍니다.
지난 27일 전남 함평군에는 시간당 70mm의 장대비가 쏟아졌습니다.
수문 관리에 나섰다가 물살에 휩쓸려 실종된 60대 여성은 결국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녹취> 우진규 / 기상청 홍보관
"매해 여름철이 되면 급작스럽게 발달하는 국지성 폭우나 집중호우가 발생하는 경우가 빈번하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올해 여름도 그와 같은 현상들이 나타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국민 여러분들께서는 사전에 강한 비로 또는 많은 비로 인해서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지역을 점검하시고..."

장마철에 접어든 만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수해 대응 요령을 사전에 알아두고 대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우선 주택과 상가 주변이나 도로의 물빠짐이 원활하도록 배수로나 빗물받이를 청소하고, 노후된 담벼락은 미리 점검하는 것이 좋습니다.
지난해 반지하 주택과 지하주차장 등 저지대 피해가 컸던 만큼 침수 취약지역에는 모래 주머니와 물막이판 등을 설치하면 피해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
지하 공간의 경우, 바닥에 물이 차오르기 시작하거나 하수구 역류 시 바로 대피해야 합니다.
집중 호우가 길어질 경우 지반이 약해져 2차 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산사태 위험지역이나 붕괴 우려가 있는 건물 등에 있을 경우 미리 몸을 피해야 합니다.

녹취> 김복영 / 전북 정읍시
"강 바로 옆에, 50m 옆에서 사는데... 다리는 불편하고 뇌경색 때문에 걸음도 못 걷는데 (비가 많이 와서 힘들다.)"

김유리 기자 dbqls7@korea.kr
"급류에 휩쓸릴 수 있는 개울이나 하천가에는 가까이 가지 않으시는 편이 좋겠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하천 주변에 거주하시는 주민분들께는 대피 방송에 귀 기울이시는 게 좋겠습니다."

빗길 교통사고 위험도 높아지기 때문에 20~50% 감속운전하고 충분한 안전거리를 유지해야 합니다.
또 침수된 도로나 지하 차도에는 진입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영상편집: 김예준 / 영상그래픽: 지승윤)
가급적 외출을 자제하고, TV와 스마트폰 등을 통해 기상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하는 것도 피해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KTV 김유리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