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미래의 희망, 교육! 그 등불을 밝힌다 - 교육혁신위원회 설동근 위원장

공직24시

미래의 희망, 교육! 그 등불을 밝힌다 - 교육혁신위원회 설동근 위원장

등록일 : 2005.12.19

최근‘교육부문 해외 수지 현황’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학생들의 해외 유학·연수에 들어간 돈은 14억3,000만 달러, 외국인의 국내 유학·연수로 벌어들인 돈은 2,000만 달러에 불과해 14억1,000만 달러의 적자였다.

이쯤 되면 교육은 학습 문제의 차원을 넘어 국가 생존의 문제다.

또 이 같은 뒤틀린 상황이 해마다 악화될 것이라는 점에서 교육 혁신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최우선 국정 과제일 것이다.

그렇다면 교육 혁신은 가능한가? 교육 혁신 혹은 교육 개혁은 교육 체제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정책이나 방안을 마련하는 작업일 것이다.

그러나 지금의 국가적 과제의 결정 메커니즘을 살펴보면 내용이나 실질보다 새로운 정책에 대한 국민적 동의를 얻어 내는 작업의 핵심 과제로 부각되고 있다.

교육계 최전선에서 교육혁신을 이끌고 있는 교육혁신위원회.

부드러운 리더십으로 친근함이 트레이드마크인 설동근 위원장은 부산교육청 교육감도 겸하고 있어 부산으로 서울로 1주일이 어떻게 가는지 모른다.

교육혁신위원회를 이끄는 선봉장으로 협력자나 조언자 역할을 하는 설 위원장은 교육계의 소모적 논쟁과 갈등을 지양하고 타협과 신뢰의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교육혁신 노력이 일선 학교현장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발 빠르게 뛰고 있는 교육혁신위원회와 설동근 위원장을 만나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