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북미·남북대화 대전환···마지막 노력 다할 것"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북미·남북대화 대전환···마지막 노력 다할 것"

등록일 : 2021.01.11

김용민 앵커>
문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와 남북협력도 언급했습니다.
미국 바이든 행정부 출범에 발맞춰 한미 동맹을 강화하고 북미대화와 남북대화에서 대전환을 이룰 수 있도록 마지막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소식은 채효진 기자입니다.

채효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올해 남북이 유엔에 동시 가입한 지 30년이 되는 해라며, 한반도 평화와 번영이 국제사회에도 도움이 된다는 것을 남북이 손잡고 함께 증명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평화의 한반도를 거듭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전쟁과 핵무기 없는 평화의 한반도야말로 민족과 후손들에게 물려주어야 할 우리의 의무입니다."

미국 바이든 행정부 출범에 발맞춰 문 대통령은 한미동맹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멈춰있는 북미대화와 남북대화에서 대전환을 이룰 수 있도록 마지막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평화가 곧 상생이라며 남북협력만으로도 이룰 수 있는 일들이 많다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많은 문제에서 한배를 타고 있다면서 남북 국민들의 생존과 안전을 위해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코로나 협력은 가축전염병과 자연재해 등 남북 국민들의 안전과 생존에 직결되는 문제들에 대한 협력으로 확장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동북아 방역·보건 협력체, 한-아세안 포괄적 보건의료 협력을 비롯한 역내 대화에 남북이 함께할 수 있길 바랍니다."

문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핵심 동력은 대화와 상생 협력이라고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언제든, 어디서든 만나고 비대면 방식으로도 대화할 수 있다는 우리의 의지는 변함없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남북이 합의한 전쟁 불용, 상호 간 안전보장, 공동번영의 3대 원칙을 공동이행하면서 국제사회의 지지를 이끌어낸다면, 한반도를 넘어 동아시아 지역을 중심으로 한 평화, 안보, 생명공동체의 문이 활짝 열릴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영상취재: 민경철 / 영상편집: 이승준)

KTV 채효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