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소아 확진자 증가세 중증 진행 의심된다면? [사실은 이렇습니다]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소아 확진자 증가세 중증 진행 의심된다면? [사실은 이렇습니다]

회차 : 1027회 방송일 : 2022.02.24 재생시간 : 05:21

최대환 앵커>
언론보도에 대한 다양한 궁금증을 짚어보는 ‘사실은 이렇습니다’ 시간입니다.
심수현 팩트체커 전해주시죠.

심수현 팩트체커>
1. 소아 확진자 증가세 중증 진행 의심된다면?
최근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소아·청소년 확진자 수가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아직 백신 접종이 불가능한 만 11세 이하 연령대의 일평균 확진률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인데요.
방역 당국에 따르면 23일 기준으로 9세 이하 확진자가 전체 확진자의 약 11%.
10세 이상 19세 이하 확진자는 약 14% 였습니다.
소아 청소년 환자의 치명률과 중증화율은 낮은 편이지만, 특히나 어린 자녀가 확진된 경우, 혹시나 중증으로 진행되는 건 아닌지 걱정할 수 있는데요.
자녀가 코로나에 확진됐다면 어떤 증상을 유의해서 봐야 할까요?
통상적으로 고열을 가장 주의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전문가들은 오히려 소아의 식사량 감소, 움직임 감소, 그리고 소변량 감소에 주목해야 한다고 강조합니다.
또한 아이가 계속 숨이 찬듯한 모습을 보일 경우에도 중증화의 증상일 수 있는데요.
소아의 경우 청소년이나 성인과 달리 몸의 이상을 말로 표현할 수 없기 때문에 보호자가 이런 증상을 더욱 주의 깊게 관찰해야 겠습니다.
그렇다면 코로나19에 확진돼 재택치료를 하는 아이와 관련해 상담이 필요하다면 어디로 연락해야 할까요?
우선 낮 시간의 경우 지정된 지역 소아 청소년과 에서도 전화로 진료를 받을 수 있구요.
밤에는 재택치료 전담 의료상담 센터에 연락해 진료가 가능합니다.
현재 재택 치료자에게 전화 상담과 처방이 가능한 동네 병의원이나 의료 상담센터는 건강보험 심사평가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2. 백신 접종자 혈액 수혈 받으면 위험하다?
최근 헌혈이 줄면서 전국 곳곳에서 혈액 부족 상황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는 코로나의 확산세와 무관하지 않은데요.
실제로 SNS를 중심으로 헌혈을 통해 코로나19에 감염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구요.
심지어는 백신 접종자의 피를 수혈하면 안된다며, 미접종자 에게 돈을 댓가로 지정헌혈을 요구한 사례도 있었습니다.
이 내용 살펴봅니다.
우선, 헌혈을 통해 코로나에 감염될 수 있다는 건 사실이 아닙니다.
코로나19는 혈액 매개 감염병이 아니기 때문인데요.
실제로 WHO와 미국 FDA에서도 코로나19를 혈액 매개 감염병이 아니라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백신 접종자의 피를 수혈해서는 안 된다는 주장은 어떨까요?
현재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경우 접종일 로부터 7일간 헌혈 참여에서 배제 되는데요.
다만 이는 다른 필수예방 접종처럼 코로나 19 백신도 채혈 금지 기간을 적용하는 것이며, 특별히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의 혈액이 수혈 됐을 때 위험할 수 있기 때문이 아닙니다.

3. 나비완두콩 꽃 원료 음료에 사용해도 될까
최근 SNS를 통한 정보 공유가 활발해짐에 따라 맛뿐만 아니라 보기에도 좋은 음료들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특히 에이드하면 연한 노란색의 레모네이드를 일반적으로 떠올리지만, 요즘에는 카페에서 파란색, 보라색 등 다양한 색의 에이드도 찾아볼 수 있는데요.
그런데 일부 카페에서는 색을 내기 위해 나비완두콩 꽃이라는 원료를 사용해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에이드 뿐만 아니라, 나비 완두콩 꽃을 이용해 차를 판매하며, 치매 예방과 같은 효과가 있다는 허위 과대광고를 한 업체도 있었는데요.
하지만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나비 완두콩 꽃은 자궁 수축을 촉진하는 성분이 있어 임신부들 에게는 위험할 수 있구요.
안전성이 입증되지 않았기 때문에 식품으로 사용하는 것은 불법입니다.
식품원료 사용 가능 여부는 식품 안전나라 사이트에서 확인이 가능한데요.
사이트에서 전문정보를 클릭한 후 식품원료 목록을 클릭하면 이렇게 검색이 가능합니다.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은 식품은 구매 하거나 섭취해서는 안되며, 만약 식품 안전 관련 위법 행위를 목격한 경우 불량식품 신고전화인 1399로 신고하시면 됩니다.

지금까지 다양한 궁금증에 대한 정확한 팩트, 전해드렸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