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바이든 대통령 곧 도착···내일 첫 한미정상회담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바이든 대통령 곧 도착···내일 첫 한미정상회담

회차 : 1099회 방송일 : 2022.05.20 재생시간 : 02:33

임보라 앵커>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박 3일 일정으로 오늘(20일) 우리나라를 방문합니다.
대통령실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문기혁 기자, 바이든 대통령이 조금 있으면 한국에 도착할 것으로 보이죠?

문기혁 기자>
(장소: 용산 대통령실)

네, 그렇습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오늘 늦은 오후 한국에 도착할 예정인데요.
조금 있으면 한국 땅을 밟을 것으로 보입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도착하자마자 첫 일정으로 경기도 평택의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을 방문할 예정입니다.
한미 양국의 반도체 공급망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경제안보' 행보인데요.
세계 최고 수준의 반도체 설계 기술을 갖고 있는 미국과 세계 최고 수준의 반도체 제조 기술을 갖추고 있는 한국 간에 협력을 강조하는 일정으로 풀이됩니다.
윤석열 대통령도 바이든 대통령의 반도체공장 방문에 동행할 예정인데요.
한미 정상이 양국을 잇는 핵심 고리로 떠오른 '반도체'를 배경으로 첫 만남을 갖게 되는 겁니다.

임보라 앵커>
네, 그렇군요.
윤석열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의 첫 한미 정상회담은 내일 열리죠?

문기혁 기자>
(장소: 용산 대통령실)
네, 그렇습니다.
윤석열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내일 첫 한미 정상회담을 갖는데요.
바이든 대통령은 내일 오전 국립현충원을 참배한 뒤, 오후 1시 30분쯤 용산 대통령실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용산에서 맞는 첫 외빈인데요.
방명록에 서명한 이후 윤 대통령과 인사를 나누고, 바로 5층 집무실로 이동해 정상회담을 시작합니다.
정상회담에서는 북한문제와 경제안보 협력, 인도·태평양 역내 협력 등을 논의할 계획입니다.
정상회담을 마치면, 오후 4시쯤 지하 1층 강당에서 공동기자회견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한미 정상이 차례로 발언한 뒤, 기자들과 자유롭게 질의응답도 진행합니다.
이후 저녁 7시부터 용산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공식만찬이 열립니다.
국내 10대 그룹 총수 등 경제계 인사와 문화, 체육계 인사들이 함께 참석합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모레(22일) 오후 방한 마지막 일정으로 윤 대통령과 한반도 전역의 공중작전을 지휘하는 한국항공우주작전부를 방문합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구자익, 민경철 / 영상편집: 진현기)
작전현황을 보고받고, 한미 연합작전을 수행하는 장병들을 격려할 예정입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후 일본으로 출국하는데요.
관심을 모았던 DMZ 방문 일정은 이번 방한 일정에는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지금까지 용산 대통령실에서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