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국가전략기술 12대 클러스터 고도화···MIT 동맹 구체화 [뉴스의 맥]

KTV 대한뉴스 7 화~금 07시 00분

국가전략기술 12대 클러스터 고도화···MIT 동맹 구체화 [뉴스의 맥]

등록일 : 2023.06.02

최대환 앵커>
정부가 첨단산업 클러스터 육성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바이오 분야 대표적인 클러스터인 보스턴 클러스터를 벤치마킹 해 한국형 보스턴 클러스터를 조성하겠다는 계획인데요.
어떤 내용인지 취재기자와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신국진 기자, 이야기에 앞서 클러스터가 무엇인지 먼저 설명해주시죠.

신국진 기자>
네, 클러스터는 특정산업과 관련된 기업과 연구소, 기관 등을 한곳에 모아 놓는 겁니다.
한 곳에서 연구부터 유통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해 시너지 효과를 도모하는 산업 집적 단지라고 할 수 있습니다.

송나영 앵커>
우리가 알고 있는 산업단지를 더 고도화한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현재 전국적으로도 클러스터는 상당수 존재하지 않나요.

신국진 기자>
네, 국내 클러스터는 상당수 존재하고 있습니다.
현재 국내에 운영하고 있거나 도입을 추진 중인 클러스터 유형만 60여 개, 개수로는 1천800~1천900개가 존재합니다.
그러나 이 가운데 보스턴 바이오 클러스터에 견줄 만한 세계적 수준의 클러스터는 한 곳도 없는 실정입니다.
실제 숫자가 많은 것이 문제로 지적되고 있는 상황이고요.
유사한 업종을 하나의 산업단지에 기계적으로 모아두는 등 시대에 뒤처진 조성 정책이 문제로 지적되고 있습니다.

최대환 앵커>
그렇군요.
정부가 첨단산업 클러스터를 육성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전과 어떤 차이를 두고, 육성할 계획인가요.

신국진 기자>
정부는 바이오, 반도체, 이차전지 등 12대 국가전략기술 관련 산업을 기반으로 혁신 클러스터를 육성하기로 했습니다.
세제·금융 지원을 확대하고, 규제 완화 방안을 내놨는데요.
국가전략기술 사업화 시설에 설비투자를 하면 대기업과 중견기업은 15%, 중소기업은 25%의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연구개발(R&D)에 대해서는 대기업은 30∼40%, 중소기업은 40∼50% 세액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송나영 앵커>
규제를 완화한다고 했는데요.
어떤 규제를 완화하게 되나요.

신국진 기자>
네, 그동안 중앙정부와 지자체 주도로 여러 클러스터가 만들어지긴 했지만 고도화 노력이 부족했다는 평가가 있었는데요.
정부는 지자체 주도의 클러스터 육성을 지원하기 위해 규제를 완화합니다.
입지규제와 출연연 유휴부지 용도 변경, 건폐율·용적률 관련 규제 완화도 추진합니다.
클러스터 내 업종이 제한됐던 법률·회계·액셀러레이터(AC)· 벤처캐피털(VC) 등을 추가, 사업지원서비스 기업의 집적을 활성화하기로 했습니다.
클러스터 내 산·학·연의 공동 R&D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우수 R&D 성과는 사업화와 창업의 씨앗으로 육성할 예정입니다.
또한, 미국 MIT 등 세계적 연구기관과 R&D 협력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대환 앵커>
중앙 중심의 조성을 지방 중심으로 이동하고 규제를 과감하게 해소하겠다는 거군요.
금융 부분 지원은 어떻게 이뤄지나요.

신국진 기자>
네, 정책 금융 의존도를 낮추고 벤처 투자에 더 많은 민간 자금이 흘러가도록 제도를 추진할 계획입니다.
우선, 정부는 올해 200억 원 규모의 지역 엔젤 투자 재 간접 펀드를 조성하고, 기업 주도형 벤처 캐피탈 유형의 액셀러레이터(AC)를 추가해 규제를 완화합니다.
지자체는 도시계획 수립 단계부터 기업·대학·연구소· 상업·주거시설의 집적을 추진하고, 클러스터 입주 유망 기업에 대한 자금 지원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클러스터 내 기숙사 공급 확대와 특별공급 기회 확대, 사택 제공 등 젊은 인재를 지방으로 유치하기 위한 정주 여건 개선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송나영 앵커>
보스턴 클러스터는 바이오 분야 대표 클러스터로 불리고 있는데요.
한국형 보스턴 클러스터가 탄생할 수 있기를 기대해 보겠습니다.
신기자 수고하셨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