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알립니다

공감토크 대세다! 42회 예고

글자확대 글자축소
작성자 : 전은선(ADM**)
조회 : 295
등록일 : 2017.01.17 13:33
공감토크대세다 2017년 1월 17일 제 42회 미리보기! 
본방 : 화요일 19:10 
재방 : 수요일 08:50 , 토요일 19:20



<아이템 : 우리나라 전통무예> 

우리나라 전통으로 내려온 다양한 무예들. 태권도, 택견, 합기도 등 지금도 명맥을 이어가는 전통무예들의 모습을 “이심전심 공감토크”에서 살펴보자.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전통 무예 그 중 가장 대표적인 것이 바로 태권도. 1995년 “세계의 스포츠 태권도” 당시 태권도를 수련하는 사람들, 1978년 “제1회 합기도 무술대회” 가 개최되었다. 또 전통 무예 중 국민 스포츠로 알려진 씨름. 단오절 등 전통 행사 때부터 으레 해오던 씨름이 점점 스포츠가 되면서 장사씨름 대회가 열렸다. 당시 주목을 받았던 이만기 선수 등 씨름 대회들을 감상. 과거부터 이어져오는 전통 무예들을 보며 그 역사에 대해 알아보고 현재에는 어떻게 변해왔는지 확인해보자.





<아이템 : 담배, 그리고 금연의 어제와 오늘 >

새해를 맞이하여 사람들이 가장 많이 하는 결심 중 하나, 바로 금연. 조선시대부터 시작된 우리나라 담배의 역사,1945년에는 우리나라 기술로 담배를 만들기 시작. 1970년대는 수출 주도 정책의 영향으로 담배 제품이 더욱 다양해졌지만, 수입 담배의 인기가 급상승. 이에 따라 수입 담배를 유통시키거나, 피우는 것 모두 불법이었다. 1980년대에는 담배시장 개방을 맞아 담배 품질이 과거에 비해 좋아졌지만, 금연과 흡연 운동이 확산되기 시작. 우리나라에서 본격적으로 금연운동이 시작된 건 1990년대. 1995년 국민건강증진법 제정으로 금연 정책이 본격화. 그리고 지금, 보건복지부에서는 금연 치료를 희망하는 모든 국민을 대상으로 금연치료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건물, 도로 곳곳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해 흡연이 적발됐을 경우 과태료도 부과하고 있다. “Back to the 대한늬우스”에서 조선시대부터 시작된 우리나라 흡연의 역사와 금연의 대한 효과를 살펴보자. 





<아이템 : 내일의 팔도강산 제 3편>

“내일의 팔도강산 제 3편”은 자식을 모두 출가시킨 한 노부부의 여행과정을 그린 1971년 제작된 가족드라마 영화. 자식을 모두 출가시킨 한의사 “김희갑”은 생일을 맞이하여 부인 “황정순”과 함께 여행을 준비한다. 여행에서 돌아온 희갑부부는 첫째 딸이 일찍 죽어 혼자 사는 사위 진규에게 좋은 여인을 소개. 시간이 흘러 희갑부부는 손녀 정희의 결혼까지 지켜보며 무병장수한다. 영화, “내일의 팔도강산”은 제 10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공로상을 받은 작품, 이 영화를 통해 “온고지신 대세극장” 에서 가족에 대한 사랑의 메시지를 느껴보자.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프로그램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