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한국판 CES' 첨단 신기술 총출동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한국판 CES' 첨단 신기술 총출동

등록일 : 2019.01.29

김용민 앵커>
앞서 보신것처럼 한국판 소비자 가전 박람회가 오늘부터 사흘간 열리는데요.
세계 IT 시장에서 선보이고 있는 국내기업의 첨단 신기술 제품들이 한자리에 펼쳐졌습니다.
이리나 기자가 직접 둘러봤습니다.

이리나 기자>
(장소: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길죽한 스피커 위로 TV 화면이 올라오면서 펴집니다.
LG 전자가 미국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에서 처음 선보여 세계의 이목을 끈 '롤러블' OLED TV입니다.
LED 칩을 기존보다 작게 만들어 더욱 촘촘한 화소를 구현한 삼성의 마이크로 LED TV입니다.
지난 9일 미국에서 열린 CES에 참가한 우리나라 기업의 제품들이 한 곳에 모였습니다.
TV뿐 아니라 자동차 안에서 맞춤형 디지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디지털 콕핏과 가벼운 와이어 구조의 정밀 제어가 가능한 로봇팔 등 5G의 초저지연 기술을 활용한 첨단 기술도 선보이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나연 / 대구시 달서구
"관심분야라서 찾아오게 됐는데 기사로만 접하다가 실제로 보니까 직접 더 와닿는게 있는것 같아요."

유명 대기업의 제품뿐 아니라 스타트업과 벤처기업의 혁신적인 기술도 전시됐습니다.

인터뷰> 김재명 / 카이스트 박사과정
"한국에서 진행을해서 다양한 일반인이나 밴처 투자자들이 보고 저희의 장비들을 홍보할 수 있어서 좋은 기회입니다."

간편한 첨단 촬영 장비로 홍체를 인식해 치매와 당뇨를 진단 하기도 하고 근적외선으로 뇌를 촬영해 스트레와 뇌졸증 인지기능장애 등을 측정할 수 있는 인공지능 헬스케어 제품도 새로운 볼거리입니다.

이리나 기자 rinami@korea.kr>
제가 지금 들고 있는건 휴대용 뇌영상 촬영장치입니다.
헬멧크기 인데요.
머리에 쓰면 이렇게 뇌 구석구석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이번 전시로 5G통신과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이뤄진 혁신제품들을 통해 글로벌 전자산업의 흐름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영상촬영: 홍성주 송기수 / 영상편집: 양세형)
40개의 국내 기업이 참가하는 이번 전시는 오는 31일까지 무료로 펼쳐집니다.

KTV 이리나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