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2.4 주택 공급대책···집값 안정세 찾을까?

회차 : 789회 방송일 : 2021.02.18 재생시간 : 16:20

최대환 앵커>
정부의 2·4 주택 공급대책 발표 직후 전국의 아파트 매매가격과 전셋값의 오름폭이 둔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서울의 아파트값 상승폭이 대책 발표 이후 줄어들면서 앞으로의 집값 방향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정부는 올해 주택공급 확대 정책을 통해 주거 안정에 주력할 계획입니다.
이번 특단의 공급대책으로 집값이 안정세를 찾아갈 수 있을지, 앞으로 부동산 시장에는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짚어봅니다.
4차 재난지원금의 대략적인 윤곽이 나왔습니다.
우선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업종을 중심으로 선별 지급하기로 한 건데요.
4차 재난지원금은 이르면 3월 중에 지급이 시작될 예정입니다.
선별 지급하되 더 넓고 두텁게 지원하겠다고 밝힌 만큼 지급 규모와 대상이 얼마나 확대될지 이어질 대담에서 자세히 짚어보겠습니다.
박연미 경제평론가와 관련 내용 자세히 짚어봅니다.
화상으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출연: 박연미 / 경제평론가)

최대환 앵커>
정부의 2.4 주택 공급대책 발표 이후 2주 정도가 지났는데요.
대책 발표 이후 집값 상황은 어떤지 최근 집값 현황을 먼저 짚어주실까요?

최대환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6일 국토교통부 업무보고 자리에서 “부동산 안정에 부처의 명운을 걸어달라”고 말했습니다.
그만큼 ‘주거 안정’은 올해에도 정부의 최대 과제가 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어떻습니까?

최대환 앵커>
그렇다면 올해 국토부 업무보고에서 나온 주거 안정 대책에서 주목할 만한 내용을 소개해주실까요?

최대환 앵커>
어제 있었던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에서 홍남기 부총리가 2.4 공급대책의 집행 속도를 높이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는데요.
신규 공공택지 등 부동산 대책 시행의 구체적 일정도 나왔다고 하죠?

최대환 앵커>
한편 홍남기 부총리는 정부의 공급대책 발표 이후 개발사업 지역의 부동산을 취득하면 아파트 입주권을 주지 않고 현금청산 하겠다는 정부 방침이 재산권 침해라는 지적에 대해 반박했다고 하는데요.
어떤 내용인가요?

최대환 앵커>
이처럼 정부는 집값 잡기에 강한 자신감을 나타내고 있는데요.
이번 특단의 공급대책으로 집값이 안정세를 찾을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평론가님께서는 어떻게 보십니까

최대환 앵커>
다음 현안도 살펴보겠습니다.
4차 재난지원금의 대략적인 윤곽이 나왔습니다.
우선 선별 지급으로 가닥이 잡혔죠.
코로나19로 매출이 감소해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에 대해 어디까지 지원이 이뤄질지 관심이 쏠렸는데요.
이번 4차 재난지원금의 지급 대상 얼마나 확대될 것으로 보입니까?

최대환 앵커>
또 어제 중기부 업무보고에서도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해 최대한 두텁게 선별 지원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복수 사업체를 운영하는 분들도 지급 대상에 해당할 수 있을 것 이라고 말했는데, 어떤 내용인가요?

최대환 앵커>
4차 재난지원금 지급 규모와 관련해서도 아직 당정 간에 이견이 있는데요.
그 규모가 최소 12조원은 될 것으로 알려져 지난 3차 때보다 규모가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 문 대통령과 민주당 지도부 간 간담회에서 구체적인 윤곽이 잡힐 거라고 알려졌는데,지원금 규모 어떻게 예상하십니까?

최대환 앵커>
4차 재난지원금이 언제쯤 지급될지 그 시기에 대해서도 관심이 집중되어 있는데요.
언제쯤 지급될지 마무리 말씀으로 부탁드립니다.

최대환 앵커>
지금까지 박연미 경제평론가 였습니다.
오늘 말씀 고맙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