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본문

KTV 국민방송

윤석열 당선인 총 48.56% 득표···서울·충청서 승리

특별생방송 수시방송

윤석열 당선인 총 48.56% 득표···서울·충청서 승리

회차 : 862회 방송일 : 2022.03.10 재생시간 : 01:26

송나영 앵커>
제20대 대통령 선거에서 윤석열 당선인이 당선됐습니다.
윤 당선인은 득표율 48.56%를 얻으며 2위 이재명 후보를 27만여 표 차로 따돌렸습니다.
신국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신국진 기자>
이번 20대 대통령 선거의 전체 유권자는 4천419만여 명.
이 가운데 3천407만여 명이 투표에 참여해 최종 투표율은 77.1%를 기록했습니다.
개표 초반 윤석열 당선인은 열세를 보였지만 개표율이 51%를 지나며 역전했습니다.
이후 추월을 허용하지 않았고, 윤 당선인은 총 48.56%의 특표율, 1천639만여 표를 얻어 당선됐습니다.
1천614만여 표를 얻어 2위를 기록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격차는 0.73%P입니다.
윤 당선인에 대한 지지는 서울과 영남, 강원, 충청권 등에서 두드러졌습니다.
특히, 윤 당선인은 서울에서 득표율 50.56%를 기록하며 보수정당 후보로는 지난 17대 대선 이후 처음으로 과반 득표에 성공했습니다.
전통적인 캐스팅보트인 강원과 충청에서도 50%를 넘는 지지를 기반으로 승리의 발판을 만들었습니다.
세대별로는 60대 이상에서 윤 당선인이 강세를 보였습니다.
(영상편집: 진현기)
젠더 이슈가 부상하면서 20대 남성의 표심 역시 윤 당선인에게 쏠린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