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UAE 대통령 한국 국빈 방문 정책이슈 바로가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본문

KTV 국민방송

'카눈' 계속 북상···태풍 현재 위치는?

KTV 특보 수시방송

'카눈' 계속 북상···태풍 현재 위치는?

등록일 : 2023.08.10 15:42

임보라 앵커>
경남 거제에 상륙한 제6호 태풍 '카눈'이 한반도를 관통하며 계속 북상하고 있습니다.
태풍 현재 위치,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해 알아봅니다.
김현지 기자!

김현지 기자>
네, 저는 지금 충북 청주 무심천에 나와있습니다.
태풍이 계속 북상하면서 이곳에 많은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제가 서 있는 이곳 무심천 하상도로는 통행이 전면 중단됐습니다.
오늘 오전 9시 20분쯤 경남 거제에 상륙한 후 계속 북상하고 있는데요.
다만 느리게 움직이고 있는 상황입니다.
태풍 이동속도가 느리면 강수량이 늡니다.
이에 따라 피해가 커질 수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고요.
태풍은 오늘 오후 1시 기준 대구 북북서쪽 약 20km 육상에서 시속 38km로 북진하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 1시 30분 기준 이곳 청주와 태풍 중심과의 거리는 120km까지 좁혀졌습니다.

임보라 앵커>
그럼 앞으로의 태풍 예상 경로 짚어주시죠.

김현지 기자>
네, 기상청은 충북에 이어 경기 동부를 지나는 경로로 움직일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오늘 밤 수도권을 거쳐서 내일 새벽엔 북한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태풍의 영향력이 전국으로 확대되면서 오늘까지 경상권에는 50~150mm의 비가 내리겠고, 전라권에는 50~100mm가 쏟아지겠습니다.
강원영동에는 내일까지 100~200mm, 많은 곳은 300mm 이상 내리겠고, 수도권은 50~150mm, 충청권은 50~100mm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 정보 수시로 확인하셔서 태풍 피해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충북 청주 무심천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