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네덜란드와 반도체동맹, 방산수출 새 기회"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네덜란드와 반도체동맹, 방산수출 새 기회"

등록일 : 2023.12.07 20:27

최대환 앵커>
네덜란드와 맺게 될 반도체 동맹은 특히 우리나라의 방위산업 수출에 큰 도움이 될 걸로 기대됩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네덜란드와의 반도체 협력은 우리 방산 역량 강화에 큰 기여를 할 것이고..."

네덜란드 국빈 방문을 앞두고 열린 방산수출전략회의 소식, 계속해서 문기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문기혁 기자>
제2차 방산수출 전략회의
(장소: 7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경기 성남))

윤석열 대통령이 방산수출전략회의를 주재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우리 방위산업이 더욱 도약하기 위해서는 반도체 등의 안정적인 공급망 확보가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다음 주 네덜란드 국빈방문에서 반도체동맹 강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소개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EUV(극자외선) 등 세계 최고의 노광기술을 보유한 네덜란드와의 반도체 협력은 우리 방산 역량 강화에 큰 기여를 할 것이고 또 방산 수출의 새로운 기회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네덜란드는 대표적인 반도체 장비 강국으로, 초미세공정에 필수인 극자외선 노광장비를 세계에서 유일하게 생산하는 반도체 장비 기업, ASML이 있는 곳입니다.
노광기술은 빛으로 웨이퍼에 회로를 새기는 공정을 말하는데, ASML의 장비가 세계에서 가장 얇게 회로를 새길 수 있는 겁니다.
윤 대통령은 회의에 이어 청년 방위산업인들도 만났습니다.
청년 방산인들이 정당한 처우와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우리 방위산업에 그야말로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청년 연구원들을 보니까 정말 든든합니다."

한편, 정부는 이날 회의에서 2027년까지 세계 4대 방산 강국 목표로, 우주와 인공지능, 유·무인 복합체계, 반도체, 로봇 등 5대 분야를 집중 육성한다는 방산수출 추진전략을 발표했습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김명신 / 영상편집: 오희현)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