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공습상황 실전처럼 대비"···전국 공공기관·학교 민방위 훈련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공습상황 실전처럼 대비"···전국 공공기관·학교 민방위 훈련

등록일 : 2024.05.14 17:48

김경호 앵커>
전국의 공공기관과 학교가 참가한 공습대비 민방위 훈련이 진행됐습니다.
적의 공습을 가정한 상황임에도 훈련은 실전처럼 이뤄졌습니다.
윤현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윤현석 기자>
공습대비 민방위 훈련
(장소: 정부서울청사)

여느 때와 다름없는 오후 2시.
적의 공습을 알리는 사이렌이 평온함을 깨뜨립니다.

현장음>
"우리나라 전역에 훈련 공습경보를 발령합니다."

공습경보가 울리자 사람들은 서둘러 계단으로 향합니다.
안전모를 착용하고, 안내요원의 유도에 따라 신속하면서도 질서 있게 움직입니다.

윤현석 기자 yoonhyun1118@korea.kr
"적의 공습을 가정한 상황이지만 훈련은 실전처럼 진행됐습니다. 공습경보가 내려진 지 6분 만에 모든 인원이 지하에 마련된 대피소로 대피를 완료했습니다."

이번 훈련은 중앙, 지방행정기관과 공사, 공단 등 약 5천여 개 기관을 비롯해, 전국 약 1만2천여 개 초·중·고등학교에서 진행됐습니다.
정부는 공습상황 시 건물 내 전 인원이 안전하고 신속하게 대피하는데 훈련 초점을 맞췄다고 밝혔습니다.
대피 후엔 공습상황 시 행동요령을 숙달하기 위한 실습 위주의 교육도 진행됐습니다.
각 기관 인근 소방서와 군부대 관계자는 훈련에 참가한 인원에게 방독면 착용과 같은 비상시 행동요령을 비롯해 생존 배낭 꾸리기, 응급처치 등을 교육했습니다.

현장음>
"코와 입이 정확하게 호흡부 부분에 닿도록 착용한 다음에 두건을 통해서 머리카락 및 목 뒤에 있는 피부를 보호할 수 있습니다."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훈련에는 한덕수 국무총리가 참석했습니다.
국무총리실 위기관리 종합상황실을 찾아 훈련을 참관한 한 총리는, 실제 공습상황 발생 시 공무원 등 공공기관에 근무하는 인원이 국민 안전을 책임져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이번 훈련에 실전과 같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안보의식을 고취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정부는 이번 훈련 종료 후 보완사항을 발굴하고 이를 개선해 오는 8월, 전 국민 참여 민방위 훈련을 진행할 계획입니다.
(영상취재: 백영석, 임주완 / 영상편집: 조현지)

KTV 윤현석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