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의대증원 대학과 적극 협력해 '대입 준비에 만전'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의대증원 대학과 적극 협력해 '대입 준비에 만전'

등록일 : 2024.05.27 13:52

김용민 앵커>
내년도 의대 증원이 확정된 가운데, 윤석열 대통령이 의대 입시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강민지 앵커>
자세한 내용, 서울 스튜디오 연결해 살펴봅니다.
박성욱 앵커 나와주세요.

박성욱 앵커>
네, 서울 스튜디오입니다.
의대 증원 및 의료개혁 이슈와 주요 정책 현안 살펴봅니다.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과 이야기 나눠봅니다.

(출연: 배종찬 /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박성욱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27년 만의 의대 증원에 따른 후속 조치를 지시했군요.
어떤 내용이 나왔습니까?

박성욱 앵커>
윤 대통령은 또 복지부에 전공의들이 의료현장으로 돌아와 환자 곁에서 수련을 마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지시했는데요.
현재 근무 중인 전공의 비율 및 현황은 어떻습니까?

박성욱 앵커>
복지부는 지난 주 전국 수련병원장에게 전공의 복귀 의사 확인해 달라는 내용의 공문을 보냈습니다.
지난 3월엔 행정처분이 이뤄지지 않았는데 이번엔 이뤄지게 될까요?

박성욱 앵커>
의대 증원이 확정된 상황 속에서 이제 수험생과 학부모들의 관심은 어떤 전형으로 늘어난 인원을 선발할까에 쏠리고 있습니다.
어떻게 전망하십니까?

박성욱 앵커>
정부는 전공의들에게 대화를 촉구하는 한편 전공의를 위한 처우 개선 등 의료개혁 추진에 역점을 두고 있습니다.
어떤 변화가 기대됩니까?

박성욱 앵커>
정부는 의사단체에는 정부와의 대화에 나설 것을 요구했습니다.
지난주 수요일 대한의협이 정부와 대화가 가능하다고는 했지만 아직 대화의 자리엔 나오지 않고 있는데요, 의료계 입장이 나온 게 있나요?

박성욱 앵커>
이번엔 외교 현안 살펴봅니다.
오늘 4년 5개월만에 한일중 정상회의가 열립니다.
어제 윤 대통령이 리창 중국 총리와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각각 양자 회담을 가졌는데요, 먼저 의미부터 짚어주시죠.

박성욱 앵커>
그럼 여기서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와의 정상회의에서 나온 윤 대통령의 모두발언부터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박성욱 앵커>
대통령과 리 총리는 양국 관계가 흔들림 없이 발전하려면 긴밀한 소통을 지속해 나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데 공감했는데요, 구체적으로 어떤 성과가 있었나요?

박성욱 앵커>
리창 중국 총리와의 회담에 이어 열린 한일정상회담에서 윤 대통령은 작년 한일간 셔틀외교가 재개된 이후의 성과에 대해 평가했는데요, 해당 내용도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박성욱 앵커>
양 정상은 이러한 한일관계 개선에 힘입어 앞으로의 경제협력에도 공감대를 가졌습니다.
어떤 논의가 있었습니까?

박성욱 앵커>
또 양측은 미래지향적인 양국관계 발전을 위한 협력에도 뜻을 모았습니다.
어떠한 협력이 이뤄질 전망인가요?

박성욱 앵커>
한편 북한의 핵무력 강화에 대한 대응도 공동으로 펼쳐나갈 것으로 보입니다.
이 부분은 오늘 있을 한중일 정상회의에서도 중요하게 다뤄질 의제 아닐까요?

박성욱 앵커>
이러한 가운데 북한이 인공위성 발사 계획을 일본 정부에 통보했습니다.
오늘부터 다음 달 4일 자정 사이에 발사하겠다는 건데요, 어떤 내용입니까?

박성욱 앵커>
오늘 오전 3개국이 함께하는 한일중 정상회의가 열립니다.
오늘 정상회의 전망과 과제, 마무리 말씀으로 부탁드립니다.

박성욱 앵커>
지금까지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과 이야기 나눴습니다.
고맙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