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이종욱펠로우십 아프리카 연수생 622명···"보건협력 상징"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이종욱펠로우십 아프리카 연수생 622명···"보건협력 상징"

등록일 : 2024.06.05 19:56 수정일 : 2024.06.07 09:14

최대환 앵커>
세계보건기구 6대 사무총장을 지낸 아시아의 슈바이처, 고 이종욱 박사를 기억하십니까.
이 박사의 이름을 걸고 개발도상국에 의료기술을 교육하는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는데요.
이번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기념해 이들 연수생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그 현장을, 이혜진 기자가 가봤습니다.

이혜진 기자>
아프리카 우간다에서 온 알폰스 오모나 씨는 마사카구 지역병원 소속 청년 의사입니다.
난이도 높은 응급의료 분야 수련을 원했지만 우간다에선 한계가 있어 고민하던 중 한국에 올 기회를 얻었습니다.
개발도상국 보건의료인력에게 의료교육을 제공하는 '이종욱 펠로우십 프로그램' 연수생으로 선발됐기 때문입니다.
3개월 간 연세원주의대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에서 임상과정을 수료한 그의 꿈은 한국에서 익힌 의료기술을 활용해 독에 중독된 응급환자들을 한 명이라도 더 살리는 겁니다.

인터뷰> 알폰스 오모나 / 우간다 연수생
"모든 우간다인이 (독성 완화)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게 제 꿈입니다. 이 기술을 통해 우간다 전체 급성중독 사망률을 10% 미만까지 낮추고 싶습니다."

이종욱 펠로우십 프로그램은 세계보건기구(WHO) 6대 사무총장, 고(故) 이종욱 박사의 뜻을 이어받아 개발도상국 보건의료인력 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입니다.
이 전 사무총장은 소아마비 발생률을 세계인구 1만 명당 1명 수준으로 낮추고, 개발도상국 에이즈 퇴치에도 기여해 '백신의 황제'로 불리기도 했습니다.
개발도상국 보건의료지도자 양성에 힘써온 이 전 사무총장의 이름으로 지난 2007년부터 시작된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지난해까지 30개 나라에서 연수생 1천500명이 배출됐습니다.
이 가운데 42%인 622명이 아프리카에서 온 연수생이었습니다.
탄자니아 연수생이 가장 많고, 가나와 우간다, 에티오피아가 그 뒤를 이었습니다.

녹취> 조규홍 / 보건복지부 장관
"이종욱 펠로우십 프로그램은 한국과 아프리카가 보건의료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하는 대표적 사례로, 지속적으로 강화할 필요가 있습니다."

기초의학 임상과정과 보건정책, 감염병 전문가 양성, 보건재정 등 다양한 연수과정이 운영 중입니다.

이혜진 기자 yihj0722@korea.kr
"한국에서 교육을 마친 연수생들은 고국으로 돌아가 또다른 의료인력들을 양성합니다. 주로 정부 고위관료나 병원장 등 보건의료 분야 핵심인력으로 성장하는 이들이 많습니다."

이종욱 펠로우십 연수생들이 고국에서 결성한 동문회 규모는 12개국, 1천300여 명에 달합니다.
이렇게 묶인 보건의료 네트워크를 통해 아프리카와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효과도 기대해볼 수 있습니다.

인터뷰> 하일수 /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이사장
"아프리카는 가장 도움이 필요한, 세계에 마지막으로 남은 지역인 만큼 아프리카 보건의료 발전을 통해 전 세계가 함께 건강평등을 얻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가 글로벌 중추국가로서 아프리카 보건의료 발전에 기여하는 것은 아주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보건복지부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KOFIH)은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이 한국을 넘어 대표적인 협력국 보건의료 인재양성사업으로 자리 잡도록 뒷받침하기로 했습니다.
(영상취재: 우효성, 이정윤 / 영상편집: 김세원 / 영상그래픽: 강은희)
이번에 열린 서울총회를 기점으로 나라별 동문회 총회 등 다양한 현지 활동을 지원해 연수생 간 네트워크를 더 강화할 계획입니다.

KTV 이혜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