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가정용 스탠드 에어컨' 성능 차이···"구매 전 확인해야"

정책현장+ 일요일 10시 40분

'가정용 스탠드 에어컨' 성능 차이···"구매 전 확인해야"

등록일 : 2024.06.23 12:46

최다희 기자>
이상고온현상이 빈번해지며 여름철 필수 가전으로 자리 잡고 있는 에어컨.
한국소비자원이 소비자의 효율적인 에어컨 구매를 돕기 위해 삼성전자와 LG전자, 오텍캐리어 3개사의 18평형 '가정용 스탠드 에어컨'을 시험평가해 공개했습니다.

최다희 기자 h2ekgml@korea.kr
"시험평가 결과 냉방 속도와 소음 등 주요 성능에 제품 간 차이가 있어 제품 선택 시 꼼꼼한 비교가 필요합니다."

소비자원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고가, 중저가 제품과 LG전자의 고가 제품 등 3개 제품의 냉방 속도가 우수했습니다.
각 제품들은 실내 온도를 35도에서 24도까지 낮추는 데 각각 6분14초, 6분16초, 6분24초가 소요됐습니다.
냉방 속도 시험 중 에어컨에서 발생하는 최대 소음을 측정한 결과 LG전자 중저가 제품의 소음이 43dB로 가장 조용했고, 그 외 4개 제품은 47~52dB 수준으로 한국산업표준에 만족했습니다.
소비자원은 에어컨의 효율적인 사용 방법으로 서큘레이터와 함께 사용할 것을 덧붙여 말했습니다.

최다희 기자 h2ekgml@korea.kr
"소비자원은 에어컨과 서큘레이터 두 개를 동시에 틀었을 때 냉방 속도가 제품 평균 26초 정도 빨라졌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에어컨의 냉방 모드와 제습 모드의 소비전력량을 5시간 동안 측정한 결과 소비전력량에는 큰 차이가 없었습니다.
이외에도 에어컨 제습 모드와 가정용 제습기의 실내 습도를 5시간 동안 측정한 결과 에어컨을 제습 모드는 일정 습도가 유지되는 반면, 제습기는 제품이 제거할 수 있는 가장 낮은 습도까지 낮추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녹취> 나은수 / 한국소비자원 기계금속팀장
"에어컨의 제습 모드는 일반 제습기와 작동 방식이 달라 사계절 제습 및 빨래 건조 용도로는 제습기를 대체할 수 없습니다."

한편, 소비자원은 삼성전자와 LG전자 고가형 에어컨에 장착된 공기청정기능 역시 29평 공기청정기 수준의 미세먼지 제거 성능을 나타냈지만 공기청정기에 장착되는 유해가스 제거 필터가 없어 공기청정기를 대체할 수는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유병덕 이수경 / 영상편집: 김예준 / 영상그래픽: 김민지)

KTV 최다희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