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본문

KTV 국민방송

친환경차 13만 6천대 보급···성능 중심 보조금 차등화

KTV 뉴스중심 월~금요일 14시 00분

친환경차 13만 6천대 보급···성능 중심 보조금 차등화

회차 : 605회 방송일 : 2021.01.21 재생시간 : 02:05

박천영 앵커>
정부가 친환경 자동차 시대를 목표로 전기차와 수소차 공급을 크게 늘립니다.
또한 성능과 환경성에 따라 보조금 체계도 전면 개편하기로 했습니다.
신국진 기자입니다.

신국진 기자>
지난해 말 기준 전기차나 수소차 같은 친환경 자동차 등록 대수는 82만대를 넘었습니다.
한 해 전인 2019년보다 36% 증가한 수칩니다.
정부는 올해도 대기환경 개선 효과를 높이기 위해 전기차와 수소차 보급 물량을 대폭 확대합니다.
우선, 전기차 지원을 지난해 9만9천 대에서 12만1천대로 확대합니다.
지난해 1만 대를 보급했던 수소차 역시 지원규모를 49.2% 늘려 1만5천 대 보급할 계획입니다.
또한, 친환경 자동차 보급에 맞춰 전기차 충전기 3만1천 500기와 수소충전소 54기를 추가 구축해 인프라 확충에 나섭니다.
보조금 체계도 친환경차의 성능과 환경성에 맞춰 전면 개편됩니다.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수요가 높은 초소형 화물차 보조금은 현재 512만 원에서 600만 원으로 상향되고, 전기 택시는 보조금 200만 원이 추가 지원됩니다.
특히, 차고지와 교대지에 급속충전기를 설치해 충천 편의를 높일 방침입니다.
차량 성능 향상을 유도하기 위해 고성능 고효율 중심으로 정부 보조금도 차등 지급됩니다.
동절기 성능 개선을 위해 저온 주행거리가 우수한 차량에 최대 50만 원의 인센티브가 지급되고, 성능에 따라 국비 보조금에 비례해 지방비 보조금을 차등화해 모델별 지원액 차등 폭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녹취> 홍남기 / 경제부총리 (지난 8일,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
"가격 구간별로 보조금 지원기준을 0~100%까지 차등화해 차량 가격 인하 및 보급형 모델 육성을 유도하고,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초소형 전기 화물차 보조금을 확대 지급하겠습니다."

아울러 전기버스와 전기 화물차를 각각 1천 대와 2만5천 대 보급하고, 수소 충전소 운영 여건 개선을 위해 적자 운영 충전소는 수소 연료 구입비 일부를 지원할 계획입니다.
(영상취재: 안은욱 / 영상편집: 이승준)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