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비상진료에 따른 병·의원 이용안내 페이지로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본문

KTV 국민방송

"기업하기 좋은나라로 평가 받도록 외투기업 지원"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기업하기 좋은나라로 평가 받도록 외투기업 지원"

등록일 : 2024.02.15 11:34

강민지 앵커>
지난해 우리나라 외국인 투자 규모는 327억 달러로, 역대 최대를 달성했는데요.
윤석열 대통령이 외국인 투자 기업 대표들과 만나, 한국 시장에 투자해준 것에 감사를 전하고, 우리나라가 기업 하기 가장 좋은 나라라는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아낌 없이 지원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최영은 기자의 보도입니다.

최영은 기자>
외국인투자기업 오찬간담회
(장소: 14일, 대한상공회의소)

윤석열 대통령이 한국 시장에 투자하고 있는 외국인투자기업 대표들과 오찬 간담회를 열었습니다.
윤 대통령은 먼저 외국인 투자 기업이 지난해 우리나라에 327억 달러, 역대 최대 규모로 투자했다고 소개했습니다.
이어 이 같은 투자는 우리나라 수출의 21%, 고용의 6%를 차지하고 있다면서,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우리 경제에 대한 기여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여러분이 제공하는 고용 기회는 우리나라 젊은이들이 가장 선호하는 그야말로 고소득 양질의 좋은 일자리이기 때문에 더더욱 의미가 크다고 생각합니다."

윤 대통령은 그러면서 이젠 우리 정부 차례라며, 외국인 투자 기업에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한국이 전 세계에서 기업하기 가장 좋은 나라라는 평가를 받을 수 있게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투자 확대를 요청한 겁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세제와 지원을 여러분에게 아끼지 않아야 될 것 같습니다. 그게 이 정부가 대한민국에 투자하신 외투기업에 대해 해드려야 하는 반대급부가 아닌가 생각이 됩니다."

특히 글로벌스탠더드 보다 더 유리한 제도와 규제 환경을 제공하겠다며, 법과 예산 문제는 국회와 협조하고, 대통령이 관장하는 법령과 하위 예산으로 할 수 있는 분야는 적극 풀어내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은 아울러 우리 기업들도 해외에 많은 투자를 하고, 외국인 투자기업도 우리 시장에 많은 투자를 하는 만큼 이들이 시너지를 이뤄 자유주의 국가들의 경제적 번영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날 오찬에 참석한 외국인투자기업 대표들은 투자 인센티브 확대 등 다양한 분야에서 투자 확대를 위한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김정섭 / 영상편집: 오희현 / 영상그래픽: 손윤지)

KTV 최영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