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대형마트·슈퍼서 일회용 비닐봉투 사용금지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대형마트·슈퍼서 일회용 비닐봉투 사용금지

등록일 : 2018.08.01

김용민 앵커>
연말부턴 대형마트에서 일회용 비닐봉투가 완전히 사라집니다.
정부가 대형마트와 슈퍼마켓의 일회용 비닐봉지 사용을 금지하는 내용의 법안 개정안을 입법 예고했습니다.
보도에 이리나 기자입니다.

이리나 기자>
이제 대형마트나 슈퍼마켓으로 장을 보러갈 땐 장바구니를 꼭 챙겨 가야 할 것 같습니다.
연말부터 일회용 비닐봉투 사용 자체가 금지됩니다.
환경부는 이같은 내용이 포함된 자원재활용법 하위법령 개정안을 입법예고 했습니다.

녹취> 이병화 /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과장
“이번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1회용 비닐봉투 사용을 억제를 하고,폐비닐의 재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생산자의 책임을 강화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 되겠습니다.”

개정안에는 대형마트의 일회용 비닐봉투 사용 금지뿐 아니라, 제과점의 비닐봉투 무상 제공도 금지됩니다.
비닐의 재활용을 활성화 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도 추진됩니다.
세탁소 비닐과 우산용 비닐, 일명 뽁뽁이라 불리는 운송용 에어캡과 일회용 비닐장갑, 식품 포장용 랩 등 비닐 5종이 '생산자책임재활용(EPR)' 품목에 추가됩니다.
생산자에게 분담금을 걷어 재활용 업체를 지원하기 위해서입니다.
또 현재 66%에 불과한 비닐의 재활용 의무비율을 2022년 90%까지 올리기 위한 대책 마련에도 나서기로 했습니다.
환경부는 '생산자책임재활용' 품목 확대와재활용의무율 인상으로 재활용 업체 지원금이 연간 약 173억 원 늘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영상편집: 정현정)
이번 개정안은 입법예고 후 일정 기간 계도기간을 거쳐 올해 말쯤 시행될 예정입니다.

KTV 이리나 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