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맛소금 공급 부족?···"원료 공급 안정적"

정책현장+ 일요일 10시 25분

맛소금 공급 부족?···"원료 공급 안정적"

등록일 : 2023.07.02 14:46

김현지 기자>
((주)한주)

울산의 정제소금 전문 제조업체.
이곳은 정제소금 국내 공급량의 99%를 생산하고 있습니다.
바닷물을 농축해 뽑아낸 소금물을 끓여 탈수하고, 이렇게 만들어진 소금을 포장하는 과정까지 기계로 이뤄집니다.

김현지 기자 ktvkhj@korea.kr
"이곳에선 24시간, 매일 약 520t 정도의 소금이 생산됩니다. 천일염 생산 방식과는 차이가 있는 겁니다."

녹취> 최괄 / (주)한주 생산팀장
“지금 현재 작년보단 한 1만 톤 정도 생산이 더 될 것이고요. 올해 한 17만5천 톤 정도가 무난하게 생산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최근 천일염 품귀 현상에 이어 정제소금으로 만드는 맛소금까지 공급이 부족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습니다.
정부는 맛소금 원재료인 정제소금은 필요할 때 바로 생산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정제소금 생산량의 5~6%를 맛소금을 만드는 데 사용하고 있어 맛소금 공급 역량은 충분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오유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도 현장을 찾아 정제소금 시장 공급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녹취> 오유경 / 식품의약품안전처장
"현장의 애로사항들, 그리고 공급을 증가시키는 데 혹시 필요한 사항들 있으면 말씀 주시면 충분히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정부는 천일염의 향후 공급에도 문제가 없을 거라고 밝혔습니다.
천일염 생산이 이번 달부터 평년 수준을 회복하고 있고, 10만t에 이르는 햇소금도 다음 달부터 본격 출하를 앞두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영상취재: 우효성 / 영상편집: 최은석 / 영상그래픽: 김민지)

KTV 김현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