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본문

KTV 뉴스중심 월~금요일 14시 00분

1분기 경제성장률 1.6%···"코로나 이전 회복"

회차 : 669회 방송일 : 2021.04.27 재생시간 : 02:40

박천영 앵커>
경기 회복 기대감에, 민간 소비가 크게 늘면서 1분기 경제 성장률이 1.6%로 집계됐습니다.
우리 경제가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빠르게 회복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박지선 기자입니다.

박지선 기자>
올해 1분기 우리 경제가 전 분기 대비 1.6% 성장했습니다.
지난해 3분기부터 연속 반등한 수치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1.8% 플러스 성장을 기록했습니다.
앞서 한국은행은 1분기 성장률이 1.3%를 넘으면 전체 GDP 수준이 코로나 이전으로 회복할 것으로 예측했는데, 이를 뛰어넘은 겁니다.

녹취> 박양수 / 한국은행 경제통계국장
"GDP 수준은 2019년 4분기 그러니까 코로나19 직전 수준을 회복했다고 말씀드리겠습니다."

부문별로 보면 민간소비 회복이 두드러졌습니다.
거리두기 완화 등으로 소비가 증가하면서 경기회복을 이끈 모습입니다.
승용차와 가전제품, 식료품 등 소비가 늘어나 민간소비는 전 분기보다 1.1% 증가했습니다.
추가경정예산 집행 등으로 정부 소비는 1.7% 늘었습니다.
설비투자도 기계류, 운송장비를 중심으로 성장했고 건물 건설 호조로 건설투자도 증가했습니다.
다만, 지난해 3분기 이후 증가세를 이어오던 수출 증가율은 소폭 감소했습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등으로 경기회복 기대감에 따른 수요가 늘어나면서 수입이 수출보다 증가해 순수출의 성장기여도는 -0.2%포인트를 기록했습니다.

녹취> 박양수 / 한국은행 경제통계국장
"수입증가라는 현상이 소비 투자 등 내수회복에 주로 기인한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1분기에 순수출 기여도가 낮아진 것을 부정적으로만 보기엔 좀 어려운 면이 있다고 말씀드리겠습니다."

업종별로 보면 제조업은 컴퓨터와 전자기기 등의 수요가 늘어 전 분기 대비 2.8% 성장했고 서비스업은 도소매, 숙박음식업을 중심으로 0.8% 성장했습니다.
기획재정부는 1분기 성장률에 대해 국제기구나 글로벌 투자은행의 전망치를 훨씬 뛰어넘는 실적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또, 예상보다 빠른 경제회복이 가시화했다며 올해 우리 경제가 3.2%를 상회하는 성장경로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영상편집: 오희현)
기재부는 대내외 경제여건을 종합적으로 재점검해 오는 6월 올해 성장률 수정 전망치와 하반기 경제정책 방향을 발표할 계획입니다.

KTV 박지선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