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SNS
본문

KTV 국민방송

北, SLBM 추정 미사일 발사···정부 "깊은 유감"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北, SLBM 추정 미사일 발사···정부 "깊은 유감"

회차 : 958회 방송일 : 2021.10.19 재생시간 : 02:37

김용민 앵커>
북한이 오늘(19일) 오전 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단거리미사일을 동해상으로 발사했습니다.
정부는 NSC 상임위원회 긴급회의를 열고, 깊은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문기혁 기자입니다.

문기혁 기자>
북한이 함경남도 신포 동쪽 해상에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 SLBM으로 추정되는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습니다.

녹취> 김준락 / 합동참모본부 공보실장
"우리 군은 오늘 10시 17분경 북한이 함경남도 신포 동쪽 해상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SLBM으로 추정되는 미상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포착하였습니다."

이번 탄도미사일은 신포 동쪽 해상플랫폼에서 발사됐으며, 우리 군은 잠수함일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분석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북한은 앞서 지난 2015년과 2019년 바지선과 같은 구조물에서 SLBM 수중 시험발사에 성공했으며, 실제 잠수함 발사는 아직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번 탄도미사일은 고도 약 60km, 비행거리는 약 590km로 알려졌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추가 제원과 특성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바로 국가안전보장회의, NSC 상임위원회 긴급회의를 개최했습니다.
NSC 상임위원들은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상황에 대해 원인철 합참의장으로부터 보고받고, 관련 상황을 평가했습니다.
상임위원들은 북한의 이번 발사가 한반도 평화프로세스를 진전시키기 위해 최근 주요국들 간에 활발한 협의가 진행되는 가운데 이뤄진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이 조속히 대화에 나올 것을 촉구했습니다.
아울러, 향후 북한의 관련 움직임을 면밀히 주시하는 가운데 미국을 비롯한 유관국들과 신속하고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필요한 조치들을 강구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통일부도 NSC 입장을 바탕으로 관계진전을 위한 노력 의지를 천명했습니다.

녹취> 이종주 / 통일부 대변인
"한반도 정세를 평화적·안정적으로 관리하고 남북간 대화와 협력을 통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정착, 남북관계 발전을 진전시키기 위해 일관되게 노력해 나갈 것입니다."

한편 미군 인도·태평양사령부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불안정을 조성하는 행위라고 규탄하면서도 즉각적인 위협은 되지 않는다고 평가했습니다.
(영상취재: 김태형 우효성 / 영상편집: 오희현)
그러면서 역내 동맹과 우방은 물론 한국, 일본과 긴밀히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