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전문가 독립위 구성···과학 방역체계 마련"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전문가 독립위 구성···과학 방역체계 마련"

회차 : 973회 방송일 : 2022.05.18 재생시간 : 02:20

윤세라 앵커>
정부가 빠른 시일 안에 방역 전문가 중심 독립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환자 정보 등을 통합한 코로나19 빅데이터 플랫폼도 올해 말까지 구축하기로 했는데요.
자세한 소식은 이혜진 기자가 전하겠습니다.

이혜진 기자>
정부는 코로나19 재유행에 대비해 출범 100일 안에 과학 방역체계를 신속히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우선 방역 전문가 중심 독립위원회를 구성합니다.
이들 전문가 의사결정이 방역 정책에 반영되는 체계를 만들겠다는 구상입니다.

녹취> 이기일 / 중대본 1총괄조정관 (보건복지부 2차관)
"전문가 중심의 독립위원회를 조속히 구성하겠습니다. 이를 통해 전문가 의사결정이 반영되는 거버넌스 체계를 구축하겠습니다."

기존 일상회복위원회는 방역·의료분과뿐 아니라 경제·사회·문화, 자치행정까지 아우른 조직이었습니다.
일상회복위와 달리 새로 구성될 위원회는 방역과 의료 전문가로만 구성될 가능성이 큽니다.
단, 이 독립위원회는 전문가 자문위 성격의 조직으로, 정책 결정권한까지 주어지는 건 아니라는 게 정부의 설명입니다.

녹취> 손영래 / 중수본 사회전략반장
"결정권한까지 부여하려면 법령 자체의 개정을 통해서 법적으로 그 위원회를 법정위원회로 만들고 '어떤 걸 결정할 수 있다'라고 법률에 근거를 두지 않는 이상 결정위원회로서 활동하기는 어려운 상황입니다."

다양한 시스템으로 분산된 환자 정보와 진료 기록은 올해 말까지 '코로나19 빅데이터 플랫폼'으로 통합해 구축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이를 통해 데이터에 기반한 근거 중심 방역정책의 토대가 마련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정부는 이와 함께 유치원과 어린이집, 학교 등 교육시설 공기 질 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전국 대부분의 학교와 유치원에 공기정화장치가 설치돼있지만 바이러스 제거 기능은 미약한 상황입니다.
정부는 이런 문제 인식 아래 바이러스 차단 효과가 있는 필터로 교체하거나 설치하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식약처와 산업부, 질병청 등 관련 부처 협의체를 통해 효과성과 안전성을 검증하고 현장 공기정화장치 설치 지원 가이드라인을 배포할 계획입니다.
(영상취재: 김명현 / 영상편집: 김종석)

KTV 이혜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