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먹거리 풍성, 호주 멜버른 '퀸 빅토리아 시장'

국민리포트 월~금요일 11시 50분

먹거리 풍성, 호주 멜버른 '퀸 빅토리아 시장'

등록일 : 2022.11.25

김나연 앵커>
호주 멜버른에는 먹거리로 유명한 전통시장이 있습니다.
바로 퀸 빅토리아 시장인데요.
70년 넘는 세월 한결같이 같은 자리를 지켜온 도넛버스도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그 현장에 다녀왔습니다.

윤영철 국민기자>
(퀸 빅토리아 마켓 / 호주 멜버른)
멜버른 엘리자베스 거리와 빅토리아 거리가 교차하는 모퉁이에 있는 시장입니다.
주 5일 열리는 시장에는 물건을 고르고 음식을 맛보려는 사람들의 발길이 이어지는데요.
시장 입구에 긴 줄을 선 하얀색 차가 눈길을 끕니다. 도넛을 파는 푸드 트럭인데요.

현장음>
"한 입 먹어봐, 맛이 어때?"

도넛을 한입 가득 베어 문 소년 행복 가득한 표정입니다.

현장음>
"너무 맛있어요, 저는 (도넛의) 잼을 좋아해요, 최고예요∼"

갓 튀겨낸 달달한 도넛을 즐기는 사람들과 명물 버스를 사진으로 남기려는 관광객들로 버스 주변은 늘 분주한데요.
이 도넛은 어떻게 먹어야 가장 맛있을까?
시장에 올 때면 흰색 버스를 찾는다는 한 아주머니는 그 비법을 친절하게 알려줍니다.

인터뷰> 나틀리나 보 / 호주 멜버른
"시장에 올 때마다 첫 번째로 남편은 줄을 서고 저는 쇼핑을 합니다. 왜냐하면 항상 기다리는 줄이 너무 길어서요. 정말로 맛있는 도넛이에요. 특히 뜨거울 때 먹어야 더욱 맛있습니다."

이 도넛 버스는 70년이 넘는 세월, 단 한 종류의 도넛으로 같은 자리를 지켜오고 있는데요.
오랜 시간, 세대를 넘어 사랑받는 비결은 변하지 않은 그 맛에 있습니다.
투명한 유리창 너머로 도넛이 만들어지는 전 과정을 지켜볼 수 있는데 매번 긴 줄을 서야 하는 손님들을 위한 작은 배려입니다.

인터뷰> 아준 고통 / 도넛버스 직원
"오직 핫 잼 도넛만 있는데요. 이 가게는 70년보다 더 전부터 시작됐습니다. 이제 2세대들이 이곳을 찾아요. 예를 들면 옛날에는 엄마·아빠와 왔던 사람들이 이제는 자신의 아이들을 데리고 와요. 도넛버스는 70년 동안 같은 장소에 있답니다."

1878년 3월 문을 연 퀸 빅토리아 시장은 1,000여 명의 입주 상인 대부분이 전통 노점 거래 방식을 고수하고 있는데요.
지난 2018년에는 호주 국가 유산 목록에도 등재됐습니다.
상품이 다양하고 볼거리도 풍부한 이 시장은 멜버른의 대표하는 관광 코스 중 하나인데요.
시민과 관광객 등 한 해 1천 만여 명이 넘는 사람들이 찾고 있습니다.

인터뷰> 랍 / 호주 멜버른
"커피와 간식을 사려고 시장에 가끔 가는데요. (이곳은) 멜버른 도심에 있는 가장 오래된 시장 중 하나라서 매우 특별한 곳입니다. 그래서 이 시장이 계속 이어지길 바라고 그 역사를 기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취재: 윤영철 국민기자)

매년 이맘때 퀸 빅토리아 시장에서는 다양한 나라의 음식과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야간 시장이 열려 재미를 더해주고 있는데요.
올해 야시장은 11월 말 시작해 약 4개월간 운영됩니다.

호주 멜버른에서 국민리포트 윤영철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