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화물연대, 운송거부 철회 과반 찬성···16일 만에 현장 복귀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화물연대, 운송거부 철회 과반 찬성···16일 만에 현장 복귀

회차 : 1236회 방송일 : 2022.12.09 재생시간 : 01:47

임보라 앵커>
화물연대가 집단운송거부 철회를 발표했습니다.
조합원 총투표 결과 중단에 찬성하는 의견이 과반을 넘겼기 때문인데요.
투표 결과에 따라 화물연대는 16일 만에 현장으로 복귀합니다.
윤현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윤현석 기자>
화물연대가 집단운송거부 철회를 발표했습니다.
집단운송거부 철회를 묻는 조합원 총투표 결과 운송거부를 중단하자는 의견이 61%로 과반을 넘겼기 때문입니다.
투표 결과에 따라 화물연대는 운송거부 16일 만에 현장으로 복귀합니다.
16일간의 운송거부는 지난 2003년에 기록된 최장기 파업과 같은 기록입니다.
화물연대가 이 같은 결정을 내린 데는 정부의 법과 원칙을 강조한 대응이 이어졌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정부는 지난달 29일 시멘트 분야에 이어 8일 2차로 철강과 석유화학 분야에 대한 업무개시명령을 발동했습니다.
업무개시명령과 강경 대응책 발표 이후 조합원들이 파업에 참여하지 않거나 업무에 복귀하는 현상이 나타났습니다.
정부의 강경한 대응으로 파업 동력이 약해지자 화물연대 지도부가 조합원 투표를 출구전략으로 모색했다는 것입니다.
정부는 화물연대의 운송거부 철회에도 강경 대응 원칙을 재차 강조했습니다.
정부는 기존에 예고했던 대로 업무개시명령 거부자들에 대한 행정처분을 그대로 진행할 방침입니다.

녹취> 한덕수 국무총리
"정부는 고질적인 불법 집단행동과 그로 인한 경제피해가 다시는 반복되지 않도록, 폭력과 불법에 타협하지 않고 단호히 대응하여 법과 원칙이 확고히 지켜지도록 하겠습니다."

또 정상 운송 차주를 향한 협박과 위협 등 집회 현장에서 벌어진 불법 행위에 대해서도 엄정 대응할 방침입니다.
(영상취재: 김태우, 김명신 / 영상편집: 김종석)

KTV 윤현석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