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비상진료에 따른 병·의원 이용안내 페이지로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본문

KTV 국민방송

아내와 두 아들 남겨두고 참전한 6·25 전사자 입대한 증손자 노력으로 신원확인

KTV 대한뉴스 7 화~금 07시 00분

아내와 두 아들 남겨두고 참전한 6·25 전사자 입대한 증손자 노력으로 신원확인

등록일 : 2023.11.21 08:49

-故강윤식 일등중사···73년 만에 가족 품으로-

변차연 기자>
6·25 전쟁 때 우리나라를 수호하기 위해 아내와 두 아들을 남겨두고 참전한 국군 전사자 故강윤식 씨가 73년만에 가족의 품으로 돌아갑니다.
국군 제5사단 소속으로 1951년 인제지구 전투에 참전한 故강윤식 씨는 지난 2012년 강원도 인제에서 발굴됐습니다.
증손자인 강성문 씨가 군에 입대한 뒤 유해발굴 사업을 알게 되어, 가족에게 유전자 시료 채취 동참을 권유한 것이 신원확인의 결정적인 계기가 됐는데요.
이로써 2000년 4월 유해발굴이 시작된 이래 신원이 확인된 전사자는 총 222명으로 늘었습니다.
국유단은 6·25 전사자 신원확인은 전사자의 8촌까지 신청할 수 있고, 신원이 확인될 경우 1천만 원의 포상금도 지급된다며 국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을 부탁했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