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나토정상회의 참석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농업 분야 외국인 근로자 역대 최대···기숙사 20곳 건립

정책현장+ 일요일 10시 40분

농업 분야 외국인 근로자 역대 최대···기숙사 20곳 건립

등록일 : 2024.05.05 13:21

김현지 기자>
(장소: 전북 고창군 대산면)

농작업이 한창인 하우스 안.
이달 중하순 블루베리 수확을 앞두고 작업자들이 열매를 솎아내고 있습니다.
농번기에 입국한 외국인 근로자들입니다.

녹취> 캄보디아 공공형 계절근로자
"한국 온 지 3일 됐어요. (일이) 재밌어요."

농사철만 되면 일손 부족 문제에 시달리는 농촌에서 외국인 근로자는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입니다.

녹취> 오만종 / 블루베리 재배 농민
"내국인력은 전혀 없다시피 하고 외국인력으로 다 충당을 하고 있어요. 지금 현재는 (외국인 근로자) 18명을 쓰고 있는데 25명까진 받고 싶습니다."

현재 고창군에선 1천400명의 외국인 근로자가 농가에 배정된 상태입니다.
정부는 농번기 인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위해 외국인 근로자 배정 규모 확대에 나섰습니다.

김현지 기자 KTVkhj@korea.kr
"정부가 외국인 근로자를 역대 최대 규모로 도입합니다. 농번기에 특히 필요한 계절근로 인력은 4만6천 명 배정하기로 했습니다."

지역 내 인력 공급을 지원하는 농촌인력중개센터와 국내인력 지원 규모도 확대합니다.
또 밭농업 기계화율을 높여 농업인력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입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한성욱 / 영상편집: 정성헌 / 영상그래픽: 민혜정)

녹취> 권재한 / 농림축산식품부 농업혁신정책실장
"논농업의 경우엔 기계화가 많이 돼 있습니다만 밭농업의 경우엔 기계화가 부진합니다. 그래서 인력 수요를 기계화로 돌려서 농촌 노동시장의 인력 수요를 줄이고..."

정부는 아울러 농업근로자 주거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농업근로자 기숙사를 올해 말까지 10곳 준공합니다.
이어 2026년까지 농업근로자 기숙사 10곳을 추가로 지어 모두 20곳으로 늘릴 계획입니다.

KTV 김현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