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나토정상회의 참석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유인촌 장관 "확률형 아이템 정보공개 잘 정착돼야"

KTV 대한뉴스 7 화~금 07시 00분

유인촌 장관 "확률형 아이템 정보공개 잘 정착돼야"

등록일 : 2024.05.09 09:04

최대환 앵커>
유명 게임회사가 유료 아이템의 확률을 마음대로 바꿔서 이용자들의 지갑을 털어갔던 사건 이후로, 확률형 아이템의 정보를 의무적으로 공개하도록 했는데요.
제도 시행 한 달을 맞아 유인촌 문화체육 관광부 장관이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김찬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김찬규 기자>
지난 3월부터 게임 속 캐릭터 능력을 키우기 위해 사용하는 '확률형 아이템' 정보공개가 의무화됐습니다.
앞서 유명 게임회사가 이 유료 아이템의 확률을 마음대로 바꿔온 게 적발된 데 따른 조치입니다.
이에 따라 게임사는 게임 내부와 홈페이지, 광고물 등에 확률 정보를 표시해야 합니다.

인터뷰> 정준서 / 인천 계양구
"광고에도 '확률형 아이템 포함'이라고 문구를 몇 번 보기도 했고... 가차(확률형 아이템)라는 시스템에 대해서 좀 더 신뢰가 가기도 하고 이전부터 해왔던 게임인 만큼 정을 좀 더 붙일 수 있게 돼서 굉장히 좋다고 (생각합니다.)"

게임물관리위원회는 개정된 게임산업법 시행 이후 한 달여 동안의 모니터링 현황을 공개했습니다.
위반사항 105건이 적발됐는데, 확률정보를 표시하지 않거나 잘못 표시한 경우가 72%로 가장 많았고 확률형 아이템 포함 사실을 광고에 표시하지 않은 경우가 28%로 나타났습니다.
게임위는 표시 의무를 위반한 게임사에 시정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시정 요청에도 개선되지 않으면 문화체육관광부가 시정 권고와 명령을 차례로 내리고 세 번의 행정 조치를 따르지 않으면 2년 이하의 징역이나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습니다.
한편, 위반 사례 가운데 해외 게임사가 62%로 국내 게임사보다 많은 비중을 차지했습니다.
해외 게임사는 단속이 어려워 국내 게임사들 사이에서 형평성을 두고 볼멘소리가 나왔는데, 게임위는 "국외 사업자들이 국내법을 위반하면 애플과 구글 등 자체등급분류사업자 앱 스토어에서 게임을 삭제하기로 협의를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규철 / 게임물관리위원회 위원장
"3월 22일 이후로 한국은 확률이 공개되지 않으면 서비스할 수 없다고 통보를 끝냈습니다."

유인촌 문체부 장관은 이날 확률형 아이템 정보공개 시행 현황을 점검했습니다.

녹취> 유인촌 /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오늘 제가 모니터링을 해본 결과로는 상당히 안정적이다. 이 제도가 잘 정착이 되면 오히려 이용자들 입장에서는 굉장히 믿고 또 정말 즐거운 게임을 할 수 있지 않을까..."

게임 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신뢰가 중요하다고 강조한 유 장관은 시행 초기인 만큼 이용자 불만과 게임사의 어려움을 파악해 제도를 보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구자익 / 영상편집: 신민정 / 영상그래픽: 김민지)

KTV 김찬규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