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브라질 '거대 예수상' 벼락 맞아 손가락 손상 [세계 이모저모]

KTV 10 (2013년~2015년 제작)

브라질 '거대 예수상' 벼락 맞아 손가락 손상 [세계 이모저모]

등록일 : 2014.01.21

남>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대표적 상징물, 높이 38m의 거대 예수상이 폭풍으로 피해를 입었습니다.

여>

세계 이모저모 홍서희 캐스터입니다.

[기사내용]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상징인 거대 예수상.

해발 704미터의 산 정상에 우뚝 선 조형물의 높이는 무려 38m 인데요, 그런데 폭풍과 벼락으로 오른손 엄지손가락 일부분이 떨어져 나갔습니다.

예수상의 수난은 이번이 처음은 아닌데요, 지난달에도 폭풍 때 오른손 손가락이 부서지는 일이 있었습니다.

다행히 사용했던 돌이 남아있어 수리에는 큰 문제가 없다고 합니다.

스킨스투버 장비를 착용한 한 남성.

물고기들이 가득한 바다에서 그림을 그리는 데 집중하고 있습니다.

물에서도 지워지지 않는 유화를 이용해 그림을 그린건데요, 이는 해양생명 보호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기획됐습니다.

파스칼 / 화가

“평생동안 해안, 파도 등 다양한 그림을 그려왔어요. 하지만 이번에는 다른 것에 도전해 보고 싶었습니다.”

지금까지 모두 16개의 작품이 완성됐습니다.

눈 덮인 산 속에서 거대한 호랑이 한 마리가 카메라 쪽을 보는가 싶더니 이내 사라집니다.

백두산 호랑이로 잘 알려진 시베리아 호랑입니다.

전 세계에서 500마리도 남지 않은 멸종위기종인데요, 중국 길림성이 서식지로 추정되는 지역에 카메라를 설치해 다섯마리를 촬영하는데 성공했습니다.

KTV 홍서희입니다.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