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국내 개발 '3차원 저고도레이더' 실전배치

KTV 7 (2014년~2015년 제작)

국내 개발 '3차원 저고도레이더' 실전배치

회차 : 94회 방송일 : 2014.10.22 재생시간 : 1:38

여>

우리기술로 만든 '저고도 레이더'가 실전 배치됩니다.

남>

3차원 레이더로 산악지형이 많은 한반도에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데요, 보도에 강필성 기자입니다.

[기사내용]

올해 말부터 순수 우리기술로 개발된 '저고도 레이더'가 실전배치됩니다.

실전 배치를 앞둔 '저고도 레이더'는 조기경보와 자동화 체계 연동 능력을 갖췄으며 탐지거리는 100km에서 200km사이로 알려졌습니다.

산악지형이 많은 한반도에서 저고도로 침투하는 표적을 효과적으로 추적할 수 있습니다.

김민석 / 국방부 대변인

"이를 순수하게 국내 기술로 개발했고, 산악이 많은 한반도에서는 저고도로 침투하는 AM-2기와 같은 항공기에 대한 표적을 탐지하고 추적하는데 매우 효과적일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이 레이더는 3차원 레이더로 기존 2차원 레이더 교체 사업의 일환으로 개발됐습니다.

3차원 레이더는 방위각뿐 아니라 고도각도 산출해 거리를 나타내기 때문에 더 정확합니다.

양욱 / 국방안보포럼 연구위원

"2차원 레이더는 과거에 속도와 위치만을 파악하는 것에서 그친다면 3차원은 속도 위치 고도 등 목표의 정확한 지점을 3차원으로 확인할 수 있는 레이더를 말합니다"

'저고도 레이더'는 약 6년의 개발기간을 거쳐 지난해 말부터 국내 방산업체인 LIG넥스원과 사업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갔습니다.

KTV 강필성입니다.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