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마식령 훈련' 이틀째 일정…北 선수단 전세기로 방남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마식령 훈련' 이틀째 일정…北 선수단 전세기로 방남

회차 : 90회 방송일 : 2018.02.01 재생시간 : 01:53

마식령스키장에서 1박2일 간 진행되는 남북 공동훈련이 어제부터 계속되고 있습니다.
방북단은 오늘 오후 귀환하는데요.
평창동계 올림픽에 참가할 북한 선수단 서른두 명도 전세기에 함께 탑승해 방남할 예정입니다.
정유림 기자입니다.

남측 스키선수단은 어제 오전 북한으로 떠나면서 상기된 표정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인터뷰> 김동철 / 알파인스키 선수
"가서 아무일 없이 잘 돌아오는 것이 일단 첫번째 목적이 될 것 같고요. 북측 선수들이랑은 같이 합동 훈련하면서 친해지면 더 좋고, 하는 바람이 있습니다."
인터뷰> 이주태 / 통일부 교류협력국장
"우리 국민들의 우려를 잘 감안하고 기대를 잘 고려하면서 또 주변국들과도 긴밀히 협력하면서 잘 추진해나가도록 하겠습니다."
남측 대표단은 이주태 통일부 교류협력국장을 방북단장으로, 선수단 31명과 지원인력, 공동취재단 등으로 꾸려졌습니다.
전세기를 타고 북한을 방문한 대표단을 이항준 체육성 부국장이 영접했고, 대표단은 곧 육로를 이용해 마식령스키장으로 이동했습니다.
선수단은 어제 설질을 점검하고 프리스키 훈련을 한시간 반 가량 가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틀째인 오늘은 알파인 스키 친선경기와 크로스컨트리 공동훈련을 진행합니다.
이어 갈마공항으로 이동해 오후 5시쯤 양양공항으로 귀국할 예정입니다.
전세기에는 우리 방북단과 북측 선수단이 함께 타고 옵니다.
방남할 북측 인사는 선수 10명을 비롯해 모두 32명으로 전해졌습니다.
북측은 앞서 협의 과정에서 선수단이 경의선 육로를 통해 방남할 계획을 알려왔지만, 우리측 전세기를 타고 함께 방남하는 일정으로 계획이 바뀌었습니다.
KTV 정유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