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근로시간 단축 시 일자리 1만 5천 개 창출"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근로시간 단축 시 일자리 1만 5천 개 창출"

등록일 : 2018.06.18

다음달부터 300인 이상 사업장은 노동시간 단축을 시행하는데요.
한국노동연구원 연구 결과 노동시간 단축이 본격 시행될 경우 약 1만 5천여 개 일자리가 생길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보도에 신국진 기자입니다.

다음 달부터 근로시간 단축이 시행되면, 근로자 1인당 주 근로시간이 16시간 줄어드는 것으로 한국노동연구원은 최대 1만 5천여 개의 일자리가 생길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또한, 주 근로시간을 연장근로를 제외한 법정 근로시간인 40시간으로 적용하면 최대 2만 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근로시간 단축법이 더 확대 시행되면 일자리는 더 늘어날 전망입니다.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7월부터 노동시간 단축이 5인 이상 사업장에 확대 적용될 경우 최대 13만 2천 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주 노동시간을 40시간으로 하면 일자리는 더 늘어나 17만 1천 개가 됩니다.
한편, 지난해 기준 주 노동시간이 52시간 이상인 장시간 노동자는 291만 5천 명으로 조사됐습니다.
이 가운데 주 노동시간이 68시간을 넘는 노동자도 39만 9천 명으로 파악됐습니다.
장시간 노동 비중이 가장 큰 업종은 운수업으로 조사됐고. 음식·숙박업, 부동산업, 임대업도 장시간 노동업종으로 분류됐습니다.
반면, 교육서비스업과 보건업, 사회복지서비스업 등의 주 평균 노동시간은 40시간 미만으로 적었습니다.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