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SNS
본문

KTV 국민방송

'서울 ADEX 2021'···"강한 국방력 목표는 평화"

국민소통 1번가 토요일 17시 00분

'서울 ADEX 2021'···"강한 국방력 목표는 평화"

회차 : 208회 방송일 : 2021.10.23 재생시간 : 01:57

박천영 앵커>
지난 20일 서울 국제항공우주·방위산업전시회가 개막했습니다.
이 자리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은 강한 국방력이 목표로 하는 것은 언제나 평화라며, 세계와 함께 평화를 만들어 갈 것이라 밝혔습니다.
신국진 기자입니다.

신국진 기자>
서울 ADEX 2021 개막 기념행사
(장소: 지난 20일, 서울공항(경기 성남시))

문재인 대통령이 최초의 국산전투기인 FA-50을 타고,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서울 아덱스 2021 개막 기념행사에 참석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수원 공군기지를 출발해 천안 독립기념관과 서울 현충원, 용산기념관 상공을 비행해 서울공항에 도착했습니다.
2017년 이후 4년 만에 참석한 아덱스에서 문 대통령은 우리 기술로 개발한 FA-50의 늠름한 위용을 직접 체감할 수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이어 방위산업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책임국방의 중요한 축이라며, '빠른추격자'에서 '미래선도자'로 나아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2026년까지 방위력개선비 국내지출 비중을 80% 이상으로 확대하고, 부품 국산화 지원도 지금보다 4배 이상 늘릴 것입니다."

그러면서 강한 국방의 목표는 언제나 평화임을 다시 한번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강한 국방력이 목표로 하는 것은 언제나 평화입니다. 한국은 첨단과학기술 기반의 스마트 강군을 지향하며, 세계와 함께 평화를 만들어 갈 것입니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2030년대 초까지 다양한 유무인 항공기 엔진의 독자개발을 이뤄내 항공 분야 세계 7대 강국의 역량을 구축하고, 한국형 우주발사체 '누리호' 발사를 계기로 민간 우주산업 육성에도 집중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 영상편집: 진현기)
문 대통령은 개막 기념행사 이후 시범비행을 참관하고, 야외, 실내전시장을 둘러봤습니다.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