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본문

KTV 국민방송

"사드, 이달 말 정상화···협의 대상될 수 없어"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사드, 이달 말 정상화···협의 대상될 수 없어"

회차 : 1032회 방송일 : 2022.08.11 재생시간 : 00:31

윤세라 앵커>
대통령실이 고고도미사일 방어체계, 사드는 북한의 핵과 미사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자의적 방어수단'이며 '안보주권 사항'으로서, 결코 협의의 대상이 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중국 정부가 어제, 우리 정부가 대외적으로 사드와 관련한 이른바 3불 1한을 정식으로 선서했다고 주장한 것에 대해, 이 같이 설명했습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또, 현재 사드 기지 정상화가 진행 중이며 이달 말 즘 정상화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1032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