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균형 발전 핵심, 지역의 기업 유치···교육·의료 혁신해야"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균형 발전 핵심, 지역의 기업 유치···교육·의료 혁신해야"

등록일 : 2023.11.02 20:22

임보라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제1회 지방자치 및 균형 발전의 날을 맞아,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대한민국 지방시대 엑스포에 참석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균형 발전의 핵심은 지역의 기업 유치라며, 지역의 교육, 의료 혁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최영은 기자의 보도입니다.

최영은 기자>
2023 지방시대 엑스포
(장소: 2일, 대전컨벤션센터)

대전에서 열린 2023 지방시대 엑스포.
정부의 핵심과제 가운데 하나인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지방시대위원회가 출범한 이후 처음으로 열린 대규모 지역 박람회입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지역이 기업을 유치하는 것이 균형 발전의 핵심이라며, 이를 위해 지역의 교육, 의료 혁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기업의 직원과 가족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 교육과 의료라는 설명입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살고 싶은 곳이 되어야 직원과 인재 유치가 가능해지고 그래야 자연스럽게 기업이 들어올 수 있는 것입니다. 교육과 의료는 바로 기업의 직원과 그 인재의 가족이 가장 중요시하는 분야(입니다)"

윤 대통령은 그러면서, 교육 혁신은 지역이 주도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정부는 권한을 지역으로 이전하고, 뒤에서 지원하는 역할을 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지역의 건강과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의료 혁신 역시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지역으로 이전하는 기업에 파격적인 정책적 지원도 약속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수도권 기업이 지방으로 이전할 경우 파격적인 세제 지원과 규제 특례를 제공하여 지역의 기업 유치를 제도적으로 지원하겠습니다."

윤 대통령은 아울러 지역 간 경쟁이 필요하다고도 말했습니다.
지역이 발전하고 경쟁력을 갖추면, 국가의 경쟁력이 된다며 서로 더 잘 살기 위해 뛰고 경쟁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 영상편집: 최은석 / 영상그래픽: 김지영)

KTV 최영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