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공방이 있는 집, 집이 달라지면 삶이 달라집니다

살어리랏다 금요일 13시 20분

공방이 있는 집, 집이 달라지면 삶이 달라집니다

등록일 : 2024.03.22 14:06

1. 프롤로그
- 15년 동안 비어있던 한옥을 손수 고쳐 그림 같은 집을 짓고 그 집에서 그림을 그리며 살아가는 부부가 있다. 바로 강승철 씨와 한금자 씨가 그 주인공이다.

2. 저 푸른 초원 위에 그림 같은 집을 짓고
- 부부가 함께 발품을 팔아 찾고 하나, 하나 고쳐나간 시골집. 부부는 봄을 맞이하기 위해 집안 곳곳을 점검하고 단장한다.
- 금자씨가 가장 사랑하는 공간은 정원. 각종 꽃이며 유실수를 심어 아름다운 정원을 가꾸어 놓았다. 꽃망울이 조금씩 고개를 들기 시작하는 정원과 아끼는 다육이를 보살피며 자연을 만끽한다.
- 시골집 한켠에 자리 잡은 소담한 공방. 산업디자인을 전공한 남편 승철 씨는 이곳에서 마을 사람들에게 손글씨와 수채화를 알려주고 있다. 어느새 공방은 마을 주민들의 사랑방이 되었다.

3. 사랑하는 우리님과 한 백년 살고 싶어
- 과거, 제주도에서 민박집을 운영하다가 새로운 인생을 찾기 위해 해남으로 오게 된 부부. 정원을 가꾸고 여유로운 일상 속에서 부부는 시골 생활을 만끽하고 있다.
- 아내에게 정성스레 손글씨를 써주는 남편. 그가 한 글자, 한 글자 눌러쓴 글에서 아내에 대한 사랑을 엿볼 수 있다.
- 기획자들과 함께 숙박과 관광이 결합된 새로운 공간을 만들어가겠다는 꿈을 그리는 부부, 시골 생활의 행복을 보다 많은 이들과 나누고 싶다.

4. 에필로그
- 아름다운 사람이 만들어낸 공간은 아름다울 수밖에 없다던가. 아름다운 공간에서 오래도록 아름다울 부부의 앞날을 응원한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