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네이버에 불리한 조치 없어야···필요한 지원 제공"

주간뉴스 통 토요일 17시 00분

"네이버에 불리한 조치 없어야···필요한 지원 제공"

등록일 : 2024.05.18 17:44

김경호 앵커>
최근 불거진 라인야후 사태와 관련해, 지난 14일, 대통령실이 우리 기업에 불리한 조치가 내려져선 안 된다는 입장을 분명하게 했습니다.
라인야후 사태에 대해 이틀 연속 입장을 낸 건데, 대통령실은 라인야후가 일본 정부에 정보보안 강화대책을 제출할 경우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영은 기자의 보도입니다.

최영은 기자>
대통령실이 이틀 연속으로 라인야후 사태에 대해 입장을 밝혔습니다.
일본 정부가 네이버에 불리한 조치를 내려서는 안 될 거라고 재차 강조한 겁니다.

녹취> 성태윤 / 대통령실 정책실장
"적절한 정보보안 강화 대책이 제출되는 경우 일본 정부가 자본구조와 관련되어 네이버의 의사에 배치되는 불리한 조치를 취하는 일이 절대 있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앞서 일본 정부가 수 차례 내린 행정지도에 지분매각이라는 표현이 없고, 경영권 차원의 언급이 아니라고 밝힌 만큼 부당한 조치를 취해선 안 된다는 설명입니다.
그러면서 라인야후가 일본 정부에 정보보안 강화 대책을 제출하고자 한다면 국내 기관에서 기술적, 행정적 자문을 포함해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성태윤 / 대통령실 정책실장
"라인야후가 일본 정부에 자본구조 변경을 제외한 정보보안 강화 대책을 제출하고자 한다면 네이버에 필요한 지원을 충분히 제공할 것입니다."

대통령실은 전날에도 우리 국민과 기업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두겠다는 점을 분명히 하며, 정치권에도 초당적 협력을 요청한 바 있습니다.
대통령실은 아울러 앞으로도 우리 기업이 해외에서 기업 의사에 반하는 부당한 대우를 받지 않도록 면밀하고 강력히 대응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김정섭 / 영상편집: 최은석 / 영상그래픽: 김민지)

KTV 최영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