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기업투자는 3국 관계 안전판···한일중 함께 노력해야"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기업투자는 3국 관계 안전판···한일중 함께 노력해야"

등록일 : 2024.05.27 17:30

임보라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기시다 일본 총리, 리창 중국 총리와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8차 한일중 비즈니스 서밋에 참석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기업의 투자는 3국 관계의 안전판이라며, 신뢰할 수 있는 비즈니스 환경을 만들기 위해 3국 정부와 기업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최영은 기자입니다.

최영은 기자>
제8차 한·일·중 비즈니스 서밋
(장소: 27일, 대한상공회의소 (서울 중구))

한일중 정상회의 공동 기자회견에 참석했던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 리창 총리가 이어서 3국 비즈니스 서밋으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한일중 3국이 전 세계 GDP의 4분의 1을 차지해 글로벌 경제를 선도하고 있다며, 3국의 협력 차원을 높여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한일중 경제 협력은 정부의 노력과 함께 경제인 여러분의 역할이 매우 중요합니다. 이제 정부와 경제인이 힘을 모아 3국 협력의 차원을 높여야 합니다."

윤 대통령은 그러면서, 역내 교역과 투자 활성화를 제안했습니다.
3국은 FTA 협상을 조속히 재개하는 한편, 교역 투자 플랫폼인 RCEP의 활용도 높여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외국 투자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세 정부가 함께 노력해야 할 거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기업의 투자는 3국 관계의 안전판입니다. 외국 투자자들이 예측 가능하고 신뢰할 수 있는 비즈니스 환경을 만들기 위해 3국 정부가 함께 노력해야 합니다."

기시다 총리는 이에 공감하며, 3국 기업에 대해 세 정부가 자유롭고 공정한 비즈니스 기반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혔고, 리창 총리는 경제협력은 3국 협력의 튼튼한 기반이라며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역내 통합 가속화를 견인해야 할 거라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한편 3국 모두 경제성장과 탄소 감축이라는 과제를 안고 있다며, 이에 대한 협력도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한일중 기업이 지난해 우리나라에서 출범한 무탄소 에너지 연합의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3국의 비즈니스 서밋은 세 정부와 경제계 주요 인사들이 참석해 경제협력을 논의하는 자리로, 한일중 정상회의와 같이 4년 5개월만에 개최됐습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김정섭 / 영상편집: 오희현 / 영상그래픽: 강은희)

KTV 최영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