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원전 강국 도약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한국-아프리카 48개국 '핵심광물 공급협의체' 출범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한국-아프리카 48개국 '핵심광물 공급협의체' 출범

등록일 : 2024.06.05 13:58

김용민 앵커>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최대 규모의 다자 정상회담이자, 우리나라가 아프리카를 상대로 여는 최초의 다자 정상회의인 '한-아프리카 정상회의'가 어제 오전 개회식을 시작으로 열렸습니다.
서울 스튜디오 연결해 자세한 내용 살펴봅니다.
임보라 앵커, 나와주세요.

임보라 앵커>
네, 서울 스튜디오입니다.
이번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계기로 우리의 외교 지평을 넓힐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는데요.
자세한 내용, 조원빈 성균관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와 이야기 나눠봅니다.

(출연: 조원빈 / 성균관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

임보라 앵커>
우선 이번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개최 의미부터 짚어주시죠.

임보라 앵커>
미국, 중국 등 세계 주요국들은 이미 아프리카와의 정상회의를 추진하는 등 협력을 강화하고 있는 현 시점에서 우리 정부와 아프리카와의 협력이 중요한 이유,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임보라 앵커>
미국 지질조사국에 따르면 아프리카는 전 세계 광물 매장량의 3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고 합니다.
특히, 콩코와 남아공은 자원의 보고로 불릴 만큼 세계적인 광물자원 부존국인데요.
그만큼 아프리카는 경제적 측면에서 가치가 크다고 볼 수 있겠죠?

임보라 앵커>
윤석열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의에 참석한 아프리카 정상들과 별도로 양자회담을 진행하며 한국과 아프리카 국가들 간의 교역과 투자를 위한 기반을 마련했죠?

임보라 앵커>
윤 대통령은 광물 자원 부국인 아프리카와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공급망 대화체를 출범하고, 공적개발원조를 대폭 확대하겠다 밝혔습니다.
주요 내용 들어보시겠습니다.

임보라 앵커>
실제로 우리나라와 아프리카의 교역은 해마다 늘고 있는데요.
앞으로 아프리카와의 협력을 더욱 촉진하기 위해 ODA(공적개발원조) 규모를 대폭 확대해 나가기로 했죠?

임보라 앵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핵심 광물자원의 안정적인 수급을 위한 대화체를 신설하기로 결정됐습니다.
앞으로 아프리카와의 협력 방향, 어떻게 예상해 볼 수 있을까요?

임보라 앵커>
핵심광물 외에도 농업과 보건, 에너지인프라 등의 협력도 가속화 할 전망이라고요?

임보라 앵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계기로 우리나라와 아프리카 국가 간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는데요.
이렇게 이뤄진 MOU 체결 내용을 실질적인 성과로 이어가기 위해서 무엇에 주안점을 두고 노력해 가야 할까요?

임보라 앵커>
아프리카의 풍부한 광물 자원 확보와 함께 북핵 해결에 있어 외교적 우군을 확보한다는 데에도 큰 의미가 있는데요.
이 부분에 있어 앞으로 어떠한 협력을 기대할 수 있을까요?

임보라 앵커>
정상회의 마지막 날인 오늘은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이 개최됩니다.
어떤 행사들이 진행될 예정인가요?

임보라 앵커>
윤 대통령을 시작으로 한-아프리카 정상회의가 정례화 될지도 주목할 점입니다.
이번 회의를 시작으로 고위급 왕래를 통해 협력을 심화할 수 있을까요?

임보라 앵커>
지금까지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주요 성과 살펴보았습니다.
앞으로의 과제, 마무리 말씀으로 부탁드리겠습니다.

임보라 앵커>
지금까지 조원빈 성균관대학교 교수와 이야기 나눴습니다.
고맙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