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마무리···동반성장·연대 모색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마무리···동반성장·연대 모색

등록일 : 2024.06.07 11:43

박성욱 앵커>
6월 4일과 5일, 한-아프리카 정상회의가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열렸습니다.
우리나라와 아프리카 정상 간 네트워크가 더 공고해지는 계기가 되었는데요.
아프리카와의 상생 발전을 도모한 정상회의 외교 성과와 향후 기대효과에 대해 박영호 現 나은미래플랫폼 연구소장이자 前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과 자세히 짚어봅니다.
안녕하세요.

(출연: 박영호 /  나은미래플랫폼 연구소장 (전 KIEP 선임연구위원))

박성욱 앵커>
앞서 말씀드린 대로 우리나라에서 한-아프리카 정상회의가 최초로 개최되었습니다.
그 의미부터 짚어주시죠.

박성욱 앵커>
아프리카의 저력에 많은 나라들이 주목을 하고 있습니다.
현재 중국, 미국, 러시아, 유럽, 일본 등 여러 나라에서 러브콜을 보내고 있는데요.
아프리카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와 이번 회의를 통해 얻어낸 성과,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박성욱 앵커>
우리나라는 다른 나라에 비해 아프리카와의 교류에서는 후발주자인데요.
그럼에도 아프리카가 우리나라에 주목할 수 있도록 하는, 다른 나라에서 얻을 수 없는 우리나라만이 갖고 있는 차별점에는 뭐가 있으며 그로 인한 효과는 또 어떻게 될까요?

박성욱 앵커>
아프리카는 앞서 말씀해주신 대로 잠재력이 무궁무진한 나라입니다.
하지만 상대적으로 인프라가 부족하다는 말이 나오기도 하는데요.
우리나라가 아프리카 인프라 투자에 주목하고 있다고요?

박성욱 앵커>
아프리카 인프라 구축, 우리나라도 함께 윈-윈할 수 있는 결과가 나오겠죠?

박성욱 앵커>
아프리카는 세계에서 가장 젊은 대륙이라고 불리고 있습니다.
'젊은 대륙' 아프리카와의 협력 방향은 어떻게 설정해야 할지, 또 관련 협력이 우리나라에 기여하는 바는 어떻게 될지도 궁금합니다.

박성욱 앵커>
아프리카가 갖는 인구 강점 중 거대한 소비시장이다, 이 측면도 눈에 띕니다.
정상회의를 계기로 맺어진 한-아프리카 교류의 인연이 우리나라 수출에도 큰 힘이 될 수 있겠는데요?

박성욱 앵커>
이번 정상회의의 주요 의제, 핵심광물 협력입니다.
한-아프리카 '핵심광물 공급협의체'가 출범이 되었는데요.
관련 영상 보시고 대담 이어갑니다.

박성욱 앵커>
네, 그렇다면 핵심광물 협의체 출범 의의, 어떻게 보십니까?

박성욱 앵커>
정부는 오는 2030년까지 공적개발원조 규모를 100억 달러로 늘리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에서는 아프리카에 대한 금융지원이 오히려 독이 된다, 선진국에서 돈을 주니까 노동을 안 한다... 이런 말들도 있는데 이 점에 대해서는 어떻게 보십니까?

박성욱 앵커>
윤석열 대통령은 아프리카와의 안보 협력에도 초점을 맞췄습니다.
최근 한반도의 안보 상황이 매우 엄중한 상황이라며 아프리카와 힘을 모아야 한다고 언급했는데요.
주요 내용 들어보시죠.

박성욱 앵커>
아프리카와의 연대가 한반도, 그리고 국제사회의 평화 증진과 어떤 연관이 있기에 그런 걸까요?

박성욱 앵커>
네, 그렇다면 아프리카와의 교류, 단발성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꾸준한 연대를 이어나가기 위해서는 어떤 점에 주목해야 될까요?

박성욱 앵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통해 협력의 물꼬가 더욱 트이고 다양한 성과가 도출이 되었습니다.
앞으로 더욱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야 할 텐데요.
아프리카와의 더 긴밀한 협력을 위해 앞으로 풀어야할 과제가 있다면 짚어주시죠.

박성욱 앵커>
지금까지 박영호 現 나은미래플랫폼 연구소장이자 前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과 이야기 나눴습니다.
고맙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