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김주애 4대 세습 가능성 배제할 수 없어"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김주애 4대 세습 가능성 배제할 수 없어"

등록일 : 2023.12.06 20:24

최대환 앵커>
통일부 고위 당국자는 '김주애'로 알려진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자녀 후계설에 대해 "4대 세습 가능성을 배제해서는 안된다"고 말했습니다.
통일부 출입기자단과 만난 이 당국자는 최근 북한 항공절 행사 사진을 보면 김주애가 정면에 등장하고, 군 사령부 방문 시 북한 주민이 "백두혈통을 보위해야 한다"라는 구호를 외친 점 등을 예로 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아울러 지난 8차 노동당 대회에서 제1비서직을 신설해 총 비서 대행 역할을 부여한 것도 김주애를 후계자로 염두에 두고 한 움직임으로 본다고 설명했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