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KTV 뉴스중심 월~금요일 14시 00분

"금융산업 확장하고 지역금융 활성화한다"

회차 : 705회 방송일 : 2021.06.18 재생시간 : 02:45

박천영 앵커>
정부가 금융 환경이 변화하는 것에 맞춰, 새로운 일자리를 늘려 나간다는 계획입니다.
이와 함께 지역 뉴딜 벤처 펀드를 조성하는 등 지역 금융을 활성화하기로 했습니다.
김현아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김현아 기자>
영업점포 축소로 전통적 판매채널 인력에 대한 수요는 감소하는 반면 금융사의 디지털 전환과 핀테크 기업 성장으로 IT와 핀테크 전문인력에 대한 수요는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일자리위원회는 '일자리 창출을 위한 금융분야 대응방안을' 통해 금융권 내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고 실물부문의 일자리창출 지원을 통해 실물과 금융간 선순환을 도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용기 /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
"핀테크, 마이데이터 등 금융과 IT가 융합하여 새로운 서비스와 산업이 나타나는 상황에 대응하여 금융권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고, 금융이 신성장·혁신 분야에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입니다."

먼저 금융권 일자리 창출을 위해 인터넷은행과 디지털보험회사 등 비대면 기반 온라인 전문 금융회사의 신규진입을 허용하고 핀테크 육성 지원법을 마련해 데이터산업 인프라를 구축합니다.
고령화에 대응해서는 고령자 전용카드나 건강증진형 보험상품 등 고령층 특화상품을 개발하고 신탁업의 종합재산관리 기능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IT와 핀테크, 지역특화금융 등 금융권 전문인력 교육을 추진하고 금융권 퇴직자의 경험과 전문성을 활용할 수 있는 재취업 지원방안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실물경제 일자리 창출 지원도 강화합니다.
자본시장과 정책금융을 활용한 모험자본 공급을 확대해 신성장·혁신 분야의 모험자본 공급을 활성화합니다.
아울러 청년 창업과 벤처, 스타트업에 대해 다각적인 성장지원을 추진하고 창업 벤처 분야를 뒷받침할 수 있도록 투자연계형 금융제도를 도입하는 등 인프라 개선에 나섭니다.
지역금융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에도 나섭니다.
지역 벤처투자 확대를 위해 4개 권역에 최대 5천억 원 규모의 지역뉴딜 벤처펀드 조성을 추진하고 엔젤투자 지역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 지역 엔젤투자 허브도 구축하기로 했습니다.
이 밖에도 매년 은행과 저축은행에 대해 지역재투자 평가를 실시해 지역경제 지원을 유도하고 내년부터 지방은행에 시중은행보다 완화된 경영실태평가와 리스크 방안을 적용하는 등 지역 금융기관의 자금중개기능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 영상편집: 김종석)

KTV김현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