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수소 선도국가 비전' 보고···"탄소중립 핵심 에너지"

KTV 뉴스중심

'수소 선도국가 비전' 보고···"탄소중립 핵심 에너지"

등록일 : 2021.10.08

박천영 앵커>
어제 '수소 선도국가 비전' 보고회가 인천에서 진행됐습니다.
이 자리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은 수소는 탄소중립 시대 핵심 에너지라며, 국가적 역량을 모아 수소 경제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문기혁 기자입니다.

문기혁 기자>
수소 선도국가 비전 보고
(장소: 어제 오후, 인천 수소연료전지공장 투자예정지)

수소연료전지 핵심 부품의 대량 생산기지가 될 인천 차세대 연료전지 특화단지에서 '수소 선도국가 비전' 보고회가 열렸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수소는 탄소중립 시대 핵심 에너지로 자동차와 선박 등 친환경 운송수단의 연료가 되고 산업용 공정에도 쓰이는 만능 에너지라고 소개했습니다.
그러면서 모든 국가적 역량을 모아 수소경제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우리나라는 화석연료 시대에는 자원 빈국이자 에너지의 대부분을 해외에 의존했던 나라지만 수소 시대에는 다릅니다. 세계 최고 수준의 혁신 역량을 갖춘 대한민국이 새로운 에너지의 당당한 주인공이 될 수 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를 위해 그레이수소 100% 공급구조를 2050년까지 100% 청정수소로 전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생산과정에서 탄소가 발생하는 그레이수소와 달리 재생에너지 전기로 물을 분해해 생산하는 그린수소와 그레이수소에서 탄소를 제거한 블루수소는 청정수소로 불립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2050년에는 그레이수소 제로, 블루수소 200만 톤, 그린수소 300만 톤을 생산하겠습니다. 또한, 우리의 기술과 자본으로 해외에서 청정수소를 생산하고 도입하는 사업도 강력히 추진하겠습니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언제 어디서나 수소를 쉽게 충전할 수 있고, 전국 곳곳에 수소를 공급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하고, 수소 활용이 일상화되는 대한민국을 실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수소산업 모든 분야에 걸쳐 기술 개발을 적극 지원하고, 국제 공동연구 등을 통한 표준화에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 영상편집: 오희현)
문 대통령은 수소경제를 주도해나가는 기업들의 도전도 적극 응원하겠다며, 정부와 기업이 '팀 코리아'로서 함께 수소 선도국가의 미래를 열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