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지역에 뿌리 둔 혁신 기업, 정부가 힘껏 지원할 것"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지역에 뿌리 둔 혁신 기업, 정부가 힘껏 지원할 것"

등록일 : 2023.02.07

김용민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오늘 대전 카이스트 창업원을 방문했습니다.

윤세라 앵커>
이 자리에서 윤 대통령은 지역에 뿌리를 둔 과학기술, 디지털 혁신 기업이 세계 무대에서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힘껏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영은 기자입니다.

최영은 기자>
과학기술·디지털 혁신기업인과의 대화
(장소: 7일, 한국과학기술원 창업원(대전광역시))

대전 한국과학기술원, 카이스트를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과학기술, 디지털 기업인들과 만났습니다.
윤 대통령은 먼저 정부의 핵심 과제인 지방 시대의 두 축은 첨단 과학기술과 교육이라며, 대전 지역은 지방 시대의 모범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역에 뿌리를 둔 기업을 정부가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정부 역시 지역에 뿌리를 둔 첨단 과학기술, 디지털 혁신기업이 당당하게 세계 무대로 나가서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힘껏 지원하겠습니다."

윤 대통령은 특히 국정 운영을 과학과 글로벌 스탠더드에 맞춰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정부가 세계 최고의 혁신 허브를 지향해야 기업도 세계적 기업들을 뛰어넘을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정부가 국정을 이념이 아니라 과학에 맞추고, 또 글로벌 스탠더드에 맞춰서 세계 최고의 혁신 허브를 지향할 때 우리 기업들도 세계 기업들을 뛰어넘을 수 있을 것입니다."

윤 대통령은 또 과거 지자체는 SOC를 구축, 인프라 확충 등에 우선 순위를 뒀지만 이제는 디지털을 지역 발전의 중심에 둔다고 소개했습니다.
그러면서 지방 정부도 첨단 과학기술, 혁신에 팔을 걷어붙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지역 대학을 지역 발전의 허브로 삼고, 지역 인재들이 지역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 영상편집: 최은석)
윤 대통령은 이 날, 지역에서 시작해 글로벌로 나아가고 있는 기업의 관계자, 학생 창업자 등을 만나 격려하고, 참석 기업의 제품이 전시된 부스를 관람했습니다.

KTV 최영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