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나토정상회의 참석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경영난 겪는 수련병원에 건강보험 급여 선지급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경영난 겪는 수련병원에 건강보험 급여 선지급

등록일 : 2024.05.14 10:07

김용민 앵커>
정부가 전공의 이탈 이후 경영난을 겪는 수련병원에 건강보험 급여를 미리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강민지 앵커>
서울 스튜디오 연결해 자세한 내용 살펴봅니다.
박성욱 앵커, 나와주세요.

박성욱 앵커>
네, 서울 스튜디오입니다.
이종훈 시사평론가와 이야기 나눠봅니다.

(출연: 이종훈 / 시사평론가)

박성욱 앵커>
어제 있었던 중대본 논의 결과부터 살펴보겠습니다.
중대본에서 수련병원에 대한 건강보험 선지급 지원계획을 논의했는데요, 우선 '건강보험 선지급'이란 게 어떤 제도인가요?

박성욱 앵커>
그렇다면 이번에 건강보험 선지급을 시행할 대상 병원은 어떤 곳인가요?

박성욱 앵커>
한편 이제부터 국내 체류 중인 외국인이 피해신고지원센터로 전화하면 3자 통화 형태의 통역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이 내용도 어제 중대본에서 나온 건데요, 취지와 기대효과 말씀 부탁드립니다.

박성욱 앵커>
다음 주 5월 20일이 되면 전공의가 3개월 이상 의료현장을 이탈한 상태가 됩니다.
금주 중 전공의들이 복귀하지 않을 경우 전문의 자격 취득 시기가 늦춰지게 되죠?

박성욱 앵커>
한편 중증, 응급환자 진료와 관련해 응급의료현장의 대응도 기민하게 이뤄지고 있는데요, 진료 어떻게 이뤄지고 있습니까?

박성욱 앵커>
의대생과 교수, 전공의 등이 의대 정원 2,000명 증원·배분 결정의 효력을 멈춰달라며 정부를 상대로 낸 집행정지 신청의 항고심이 늦어도 17일 판결이 내려질 전망입니다.
현재 어떤 상황인가요?

박성욱 앵커>
이러한 가운데 정부는 법원이 요청한 자료를 꼼꼼하게 작성하여 제출했다고 밝혔는데요, 배정심사위원회의 정리 내용이 대표적입니다.
특히 의료계와 언론에서 궁금해하던 의대 정원 증원 근거에 대한 회의 자료도 제출됐죠?

박성욱 앵커>
또 대학이 제출한 의과대학 증원 수요 조사 자료 등도 법원에 제출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건 어떤 자료인가요?

박성욱 앵커>
의대 정원 배정과 관련된 자료도 법원에 제출했는데요, 어떤 자료인지 내용도 짚어주시죠.

박성욱 앵커>
이처럼 정부가 근거 자료를 법원에 성실히 제출했지만, 여론전은 점점 거세지고 있습니다.
왜 그럴까요? 정부 입장 들어보시죠.

박성욱 앵커>
정부의 입장과 당부 들어보셨습니다.
정부는 또 의대 증원 결정 이유에 대해 다시 한번 강조했는데요, 정리해보겠습니다.
우선 정부가 의대 증원을 결정하면서 참고한 연구 보고서들이 있었죠.
어떤 것들이었고, 어떤 결과를 담고 있었나요?

박성욱 앵커>
의사 양성에 최소 6년이 걸린다는 점을 감안하면, 지방의료 붕괴와 급속한 고령화 속에서 의사인력 확충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사안이었을 것 같습니다.
얼마나 절박한 상황인가요?

박성욱 앵커>
또한 이러한 결정은 정부가 독단적으로 추진한 게 아니라, 의료계 및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충분히 협의한 사실이라고 밝혔는데요, 그 과정에서 의사단체 입장은 어땠나요?

박성욱 앵커>
정부는 앞으로도 의대 증원 결정 과정에 대해 재판부와 국민들게 소상히 설명할 것을 다짐했습니다.
앞으로의 상황 조금 더 지켜보겠습니다.

박성욱 앵커>
지금까지 이종훈 시사평론가와 이야기 나눴습니다.
고맙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