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나토정상회의 참석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한-우즈베키스탄 정상회담···"KTX 고속철 첫 수출"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한-우즈베키스탄 정상회담···"KTX 고속철 첫 수출"

등록일 : 2024.06.14 20:12

최대환 앵커>
우리 고속철도 KTX가 해외 수출의 첫 포문을 열었습니다.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미르지요예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했는데요.
회담을 계기로 우즈베키스탄에 KTX를 수출하는 계약이 체결됐습니다.
타슈켄트에서 최영은 기자가 전해왔습니다.

최영은 기자>
한-우즈베키스탄 정상회담
(장소: 14일, 쿡사로이 대통령궁)

지난해 9월 유엔총회 이후 약 9개월 만에 윤석열 대통령과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이 다시 만났습니다.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윤 대통령이 한-우즈베키스탄 정상회담을 열었습니다.
두 정상은 양국의 모든 관심 분야에서 특별 전략적 동반자관계를 더욱 발전시키자는 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이를 계기로 양국 협력 분야 확대를 위한 양해각서가 체결됐는데, 우리 기술로 만든 고속철도 KTX를 우즈베키스탄에 수출하는 내용이 포함됐습니다.
고속철 차량 42량, 2천700억 원 규모인데, KTX가 수출된 건 도입 20년 만에 처음입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우리 기술력으로 개발한 고속철 차량의 첫 번째 수출 사례로서, 우즈베키스탄의 철도 인프라 개선에 기여하는 한편, 고속철도 운영 등 양국 철도 분야 전반의 협력 확대로 이어질 것입니다."

우즈베키스탄 국책사업인 지역난방 인프라 사업에 우리 기업이 참여하는 내용의 협력 약정도 체결됐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같은 국책사업뿐 아니라 텅스텐 등 우즈베키스탄의 핵심 광물 사업에 대해서도 우리 기업이 우선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핵심 광물에 대해) 경제성이 확인되는 경우 우리 기업이 우선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두 정상은 한반도 정세에 대해서도 논의하고,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 사회 노력에 동참하기로 하는 한편 양국의 방산 분야 협력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아울러, 우리 정부의 중앙아시아 특화 외교 전략인 'K-실크로드' 구상과 내년에 개최될 한-중앙아시아 정상회의에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했고,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이를 전폭적으로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 영상편집: 오희현)

최영은 /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정상회담을 마친 윤 대통령은 내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사마르칸트를 방문하고, 귀국길에 오릅니다."

5박 6일간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으로, 글로벌 지리적 요충지로 자리매김한 중앙아시아와 다각적인 협력을 확대했다는 평가입니다.

타슈켄트에서 KTV 최영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