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한미동맹 70주년 새로 보는 리버티뉴스
종영

한미동맹 70주년 새로 보는 리버티뉴스

올해는 한미동맹 70주년을 맞는 역사적 한 해다. 안보뿐만 아니라 한국의 경제와 문화 성장에 기여한 미국의 역할은 특별하다. 대한뉴스와 함께 한국의 근ㆍ현대사를 기록한 또 다른 뉴스영화 리버티뉴스를 통해 한국과 미국의 특별한 인연을 살펴본다. 같은 시대였지만 우리가 알던 대한뉴스와는 또 다른 기록, 리버티뉴스의 복원된 영상을 통해 우리 근현대사의 모습을 시청자들과 공유하고자 한다.

‘리버티뉴스(Liberty News)는 주한 미공보원(United States Information Service, USIS)이 1952년 5월19일부터 1967년 6월1일까지 15년간 모두 721호를 발행한 뉴스영화다.

제작은 주한미공보원이지만 촬영, 편집, 녹음, 음악, 현상 등 다수의 기술 인력이 한국인이었다. 또 내용의 절반 이상이 국내 소식으로 편성됐으며 내레이션이 한국어로 이뤄졌다는 점에서 커다란 영화사적 의의를 지닌다. 대한뉴스와 리버티뉴스는 상호보완적인 관계로 선의의 경쟁을 통해 한국의 근·현대사를 담은 역사적 기록물이기도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