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北, 틀과 형식에 얽매이지 말아야"…호응 촉구

KTV 10 (2013년~2015년 제작)

"北, 틀과 형식에 얽매이지 말아야"…호응 촉구

등록일 : 2014.12.31

정부가 어제(29일) 북측에 남북대화를 전격 제의했는데요.

정부는 이번 대화제의는 남북관계를 풀기 위한 진정성을 담고 있다고 강조하며 북측의 호응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유진향 기자입니다.

[기사내용]

통일준비위원회라는 새로운 대화 채널을 내세워 제안한 신년회담.

류길재 통일부 장관이 북한의 호응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류 장관은 통일준비위원회 정부위원 회의에서 분단 70년인 내년에 남북 관계의 전기를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씽크> 류길재 / 통일부 장관

"전기가 마련돼야만 정부와 대통령이 뜻을 갖고 하는 통일준비가 실질적 효과가 있지 않을까 해서 제안했다"

아울러 이번 대화 제의는 남북관계를 풀어가자는 진정성을 담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회담 제의에 대해 북한은 틀과 형식에 얽매이지 말고 우리 뜻을 받아들이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도 우리 정부의 대북 대화 제의에 환영의 뜻을 밝혔습니다.

반 총장은 대변인 성명을 통해 북한 당국이 이번 제안을 긍정적으로 고려하고 대화에 임하기를 진심으로 희망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북측은 회담제의에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습니다.

대신 우리 정부가 대화 채널로 내세운 통일준비위원회를 체제대결을 본격화하기 위해 만들었다며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KTV 유진향입니다.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