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한미, 8월 UFG 연합훈련 유예 결정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한미, 8월 UFG 연합훈련 유예 결정

등록일 : 2018.06.19

한미 두 나라가 오는 8월 예정됐던 한미연합훈련을 유예하기로 했습니다.
한반도 비핵화 관련 북미 간 원활한 대화를 위한 조치로 풀이됩니다.
보도에 신국진 기자입니다.

한미 군 당국은 오는 8월 예정됐던 을지프리덤가디언 연습을 일시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을지프리덤가디언 연습은 매년 8월 하순 열리는 지휘소 훈련으로, 한반도 전면전을 가정한 대표적인 한미 연합훈련입니다.
지난해 열린 훈련에는 미군 1만 7천 5백 명이 참가했습니다.
한미 국방부는 보도 자료를 통해 "8월에 실시하려고 했던 방어적 성격의 프리덤가디언 군사연습의 모든 계획 활동을 유예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추가적인 조치에 대해서는 계속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체제 구축을 목표로 북미대화가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하겠다는 취지로 풀이됩니다.
녹취> 최현수 / 국방부 대변인
"지금 한반도에서 남북 간, 북미 간 대화가 진행되고 있는 상황이고요. 이와 같은 모멘텀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기 때문에 이번에 한미가 이런 결정을 내린 겁니다."
한편, 을지프리덤가디언 연습 후 진행되는 또 다른 연합훈련, 키리졸브 연습과 독수리 훈련에 대한 결정은 아직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한미 국방부는 북한의 비핵화 이행 여부를 보고 실시 여부를 판단하기로 했습니다.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