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문 대통령 "용납할 수 없는 일···방지대책 마련"

KTV 뉴스중심 월~금요일 14시 00분

문 대통령 "용납할 수 없는 일···방지대책 마련"

회차 : 635회 방송일 : 2021.03.10 재생시간 : 02:10

박천영 앵커>
오늘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여당 원내대표단의 간담회를 진행됐습니다.
문 대통령은 LH 직원들의 투기 의혹에 대해, 단순히 책임을 묻는 데 그치지 않고, 확실한 재발방지책 마련을 강조했습니다.
정유림 기자입니다.

정유림 기자>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초청 간담회
(장소: 오늘 오전, 청와대 본관)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 드러난 LH 직원들의 토지 투기 문제와 관련해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고 힘주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공직자의 부정한 투기행태를 원천 차단하고 부동산 거래의 투명성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는 제도를 마련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과거 김영란법이 부정한 청탁문화를 깨뜨리는 계기가 됐듯, 이번에도 재발 방지 대책을 제도적으로 마련한다면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이번에 확실한 재발 방지 대책을 제도적으로 마련한다면, 우리가 분노를 넘어서 보다 투명하고 공정한 사회로 나아가는 전화위복의 기회로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문 대통령은 다만, 부동산 공급대책은 차질없이 진행돼야 한다며 2.4 부동산대책 후속 입법을 조속히 처리하고 당정 협력을 강화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또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해 어려운 국민에게 제때 지원이 되도록 추경처리에 속도를 내달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3월 중에는 어려운 국민들에게 지원을 시작할 수 있게 해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3월 안에 재난지원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추경처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LH직원들의 투기 의혹에 대해서는 철저한 조사로 한점의 의혹 없이 진상규명을 해야 한다며, 공직사회의 투기와 부패를 방지하는 입법을 서두르겠다고 언급했습니다.
한편 이번 간담회는 도시락 오찬을 겸해 진행됐습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민경철 / 영상편집: 김종석)
문 대통령이 지난해 5월 출범한 현 민주당 원내지도부와 함께 자리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KTV 정유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